전체뉴스

Total News

홈플러스 ‘위탁가정 어린이에게 따뜻한 점심을’

입력 2012-01-19 13:57:33 수정 2012-01-19 13:58: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홈플러스는 보건복지부와 함께 위탁가정 어린이 1천여 명의 겨울방학 급식비용을 지원하는 ‘따뜻한 밥상’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19일 밝혔다.

위탁가정 어린이란 부모의 사망, 질병, 학대, 경제적인 사유 등으로 친부모의 양육이 어려운 경우 일정기간 위탁가정에서 양육되는 어린이로, 현재 우리나라에는 약 1만6000여 명의 어린이가 위탁가정에서 자라나고 있다.

홈플러스는 이 어린이들이 방학기간에는 급식비 지원을 받지 못함에 따라 민간 차원에서 복지 사각지대 문제 해결이 필요하다고 판단해 위탁가정 겨울방학기간 40일치의 점심식사 비용을 지원하기로 했다.

홈플러스는 이번 캠페인을 고객들이 함께 동참하는 나눔 활동으로 전개하고자 지난 12월 한 달간 완구, 아동의류, 아티제 블랑제리 제과 등 어린이 관련 상품 할인행사를 실시하고, 매출액 일부를 겨울방학 급식지원 기금으로 마련했다.

홈플러스는 한 끼 5000원 기준 40일치 점심식사 비용인 20만원 액면가의 ‘따뜻한 밥상 디지털상품권’을 특별 제작해 보건복지부 산하 중앙가정위탁지원센터가 선정한 홈플러스 점포 인근 위탁가정 1000여 세대에 지급, 아이들이 언제든지 홈플러스에서 자유롭게 식품을 구매할 수 있게 할 방침이다.

홈플러스 설도원 부사장은 “위탁가정 어린이들은 방학기간 학교급식이 없어 실질적인 급식 혜택을 받지 못하고 있다”며 “올해 홈플러스의 경영방침인 ‘세상을 바꾸는 따뜻한 경영’의 일환으로 아이들의 건강한 성장과 발달을 지원하고자 고객들의 동참 속에 이번 캠페인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조으뜸 기자(ced@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임신 3개월 음주, 태아에 가장 위험
· 설연휴 케이블 한눈정리 ‘미드부터 요리까지’

· 신세경-강소라-엠마왓슨 2012년 '기대되는 동갑내기 여배우'
· 초등학교 입학 전 4가지 예방접종 맞으세요
· 국민 65%, “MB 정부 들어 국민의 삶 이전보다 후퇴했다”
· 할리우드 매력남 애쉬튼 커쳐가 사랑한 여자들
입력 2012-01-19 13:57:33 수정 2012-01-19 13:58: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