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비서룩’ 새로운 최강자가 떳다! ‘초한지’ 모가비룩 ‘눈길’

입력 2012-01-20 13:01:27 수정 2012-01-20 13:02:1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SBS 월화드라마 ‘샐러리맨 초한지’가 독특한 캐릭터들의 조합으로 시청률 상승세를 이어가며 시선을 끌고 있다. 특히 ‘샐러리맨 초한지’에서 새로운 변신이 돋보이는 배우가 있는데 바로 김서형이다.

최강악녀 이미지를 벗고 ‘모가비’ 역할을 맡으면서 절도 넘치고 카리스마 있는 여비서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뿐만 아니라 여비서의 이미지를 살려내기 위해 세련된 스타일링을 연출하는 센스를 발휘하며 화두에 올랐다.

▲ 오피스레이디의 절제된 아름다움 살린 ‘비서룩’


모가비의 ‘비서룩’은 절제된 아름다움과 단정한 깔끔함을 표현하고 있다. 주로 디테일이 과하지 않은 스커트로 여성미를 살리면서 깔끔하게 떨어지는 재킷으로 단정한 느낌을 살려낸다. 또 스타일리시하고 고급스러운 느낌을 주는 섬세한 디테일로 비서룩에 힘을 실어준다.

소품도 화려한 주얼리나 디테일 복잡한 장식 없이 단정하게 연출하고 핸드백은 고급스러운 블랙 아이템을 선택하여 스타일을 더해준다. 보르보네제의 ‘아데마로’ 숄더백은 클래식하면서도 럭셔리한 느낌으로 케이스처럼 각이 잡혀 있어 비서의 느낌을 배가시키고 핸드백 앞쪽의 디테일 장식이 오피스룩의 세련된 느낌을 더해준다.

보르보네제 관계자는 “오피스레이디들은 주로 깔끔하면서도 단정한 스타일링 연출을 위해 액세서리를 이용하기 보단 고급스런 핸드백 하나로 멋을 낸다”며 “브리프케이스의 느낌을 낼 수 있는 핸드백으로 카리스마와 세련미를 연출하는 것이 요즘 추세다”라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살찔 걱정 NO! 부담 없이 설날 음식 즐기기
· 50대 이상 필수매체는 TV…20대 이하는 인터넷
· 차례상 과일, 제대로 고르려면?
· 세뱃돈 활용한 우리 아이 경제 교육
· 그린몽키 오가닉 이유식, 영유아 질식 우려
· 내 피부에 맞는 ‘파우더 선택’ 방법

입력 2012-01-20 13:01:27 수정 2012-01-20 13:02:1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