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컨셉코리아 디자이너, 직접 뜬 털모자로 특별한 사랑 전달

입력 2012-01-30 10:11:42 수정 2012-01-30 10:14: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패션 한류의 주역인 ‘컨셉코리아’ 디자이너 도호, 손정완, 스티브J&요니P, 이상봉, 이주영이 국제아동권리기관 ‘세이브더칠드런’에서 진행하고 있는 ‘신생아살리기 모자뜨기캠페인’에 참여하여 마음을 전했다.

일교차가 심한 아프리카와 아시아 지역에서 저체온증으로 고생하는 신생아를 살리기 위한 캠페인에 보다 많은 대중의 관심과 참여를 이끌어 내고자 직접 참여하게 된 것이다.

컨셉코리아 디자이너 손정완은 레드와 그린컬러 모자에 하트를 장식하여 따뜻한 마음을 표현했으며 이주영은 핫 핑크컬러를 포인트로 독특한 텍스타일로 눈길을 끌었다. 스티브J&요니P는 레드 스트라이프 무늬의 모자에 로고를 부착하여 특별함을 더했다.

이상봉은 오렌지 컬러를 포인트로 하여 앙증맞은 모자를 만들었으며, 도호는 베이직하면서도 실용성이 돋보이는 모자를 제작했다.

이들 디자이너 외에 ‘컨셉코리아’를 주관하고 있는 한국콘텐츠진흥원의 사내 임직원 100여명이 본 캠페인 소식을 듣고 자발적으로 동참하여, 지난 1월 30일 총 200여 개의 모자가 세이브더칠드런에 전달됐다.

2007년에 시작된 ‘신생아살리기 모자뜨기캠페인’은 아프리카와 아시아 지역 저개발국 신생아를 살리기 위해 털모자를 씌워 체온을 올려주자는 취지로, 후원자가 직접 털모자를 떠서 보내주는 참여형 기부 캠페인이다. 오는 2월 29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캠페인에 직접 참여했던 디자이너 손정완은 “내가 뜬 모자 하나가 신생아의 사망률을 무려 70%까지 낮출 수 있다는 사실에 놀랐다”며 “앞으로도 나눔의 행복이 끊이지 않고 이어지면 좋겠다”고 밝혔다. 디자이너 이상봉 역시 “작은 손길 하나로 소중한 생명을 살릴 수 있다는 점이 기쁘고 큰 위로와 힘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짝’ 만날 때 男 성격-얼굴, 女 성격-돈 순서
· 요정 ‘서현’ vs 시크녀 ‘박수진’ 같은옷 다른느낌
· ‘기아 K9', 올해 가장 기대되는 신차로 꼽혀
· 탈모치료, 면도기 삭발 효험있다? '불편한 진실'
· 김치만 먹어도 튼튼? 오히려 복부비만 된다
입력 2012-01-30 10:11:42 수정 2012-01-30 10:14: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