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스타들의 생활 속 작은 습관으로 알아본 ‘리페어 케어’

입력 2012-01-31 10:41:33 수정 2012-01-31 10:42:1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갑작스럽게 내린 눈과 차가워진 바람, 뚝 떨어진 기온은 순식간에 피부를 더욱더 약해지게 만들고 있다.

채 피로가 풀리기도 전에 빠르게 일상으로 복귀하게 되면서 피로와 스트레스는 극도로 달아오르게 되고 이렇게 누적된 피로는 약해진 피부의 노화를 촉진 시키고 울긋불긋 홍조와 보기 흉한 피부 트러블까지 유발하게 된다.

찬바람과 건조한 주위 환경에도 약해지지 않고 작년보다 더 건강하고 어려진 피부로 보다 활기차게 2012년 새해를 시작할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매번 반복될 수밖에 없는 여성들의 이러한 고민들을 언제나 장시간의 이동과 건조한 조명, 많은 사람들과의 만남에서 오는 스트레스에 늘 노출돼 있는 연예인들의 피부 관리 방법에서 찾아보았다.

전문가의 도움으로 피부 관리를 받기도 하지만 대부분의 연예인들은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꾸준한 자기관리와 노력으로 언제나 더 나은 모습을 대중들에게 보여주고 있다. 피부에 치명적일 수밖에 없는 환경에 있으면서도 항상 투명한 피부를 유지하고 있는 그녀들의 똑똑한 라이프 스타일 속 작은 생활 습관들에서 건강하고 깨끗한 피부를 유지할 수 있는 방법을 알아보자.


▲ ‘꼼꼼한 클렌징’ 노폐물 제거로 트러블을 다스리다

꼼꼼하고 정성스러운 클렌징과 세안은 이제 기본 중에 기본이 되어버린 피부 관리의 시작.
매일 이어지는 빡빡한 회사 업무와 야근, 늦은 회식을 핑계로, 또는 추워지는 겨울 날씨를 탓하며 따뜻한 이불 속에 웅크리고 있다가 한번쯤은 괜찮겠지 라는 생각으로 씻지 않고 그대로 잠드는 경험은 누구에게나 있을 수 있다.

하지만 아무리 간단한 메이크업 상태라도 하루 종일 온갖 외부환경에 혹사당한 피부는 이미 지칠 때로 지쳐있고 또 모공 또한 먼지와 메이크업 잔여물들로 장시간 막혀있는 상태이기 때문에 빨리 씻어내지 않으면 각종 피부 트러블의 원인이 될 수 있다.

특히 피부 트러블은 한번 생기면 제대로 피부의 혈액순환이 되지 않기 때문에 묵은 각질이 쌓이고 건조해져 피부 노화로까지 이어질 수 있다. 피부 타입에 맞는 제품으로 민감해진 피부를 부드럽게 클렌징해 피부 속 노폐물과 과다 생성된 피지를 깨끗하게 제거하는 것이 포인트.

얼마 전 싸이닉의 새로운 모델로 발탁되며 건강하고 탱탱한 피부를 뽐낸 배우 한지혜 역시 평소 가장 중요한 피부 관리 방법으로 철저한 클렌징을 꼽아 화제가 됐다. 이전부터 싸이닉의 제품들을 사용해온 마니아임을 밝힌 그녀는 많은 스케줄로 아무리 늦은 시간에 일이 끝나도 클렌징만큼은 빼먹지 않고 꼼꼼히 챙기는 것을 본인의 건강하고 탄력 있는 피부의 비결이라고 강조했다.


싸이닉 ‘토탈 클렌징 트리트먼트’는 세계최초의 뿌리는 올인원 클렌징 제품으로 피부의 영양분은 남기고, 모공 속 노폐물과 메이크업 잔여물은 깨끗하게 제거해 준다. 물 세안만으로도 복잡한 클렌징 단계를 한 번에 모두 해결할 수 있고 우수한 분사력이 손독 트러블을 방지해주며 세안 후에도 당김 없는 촉촉함으로 피부로 보호해준다.

비타민, 미네랄, 효소, 단백질 성분 등이 세포 활성화에 도움을 주어 피부 재생 효과를 안겨주는 것은 물론, 식물성 오일 사용과 무색소 처방으로 민감한 피부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 ‘스페셜 케어’ 수면시간을 활용해 피부를 재생시키다

피곤에 지쳐 세안조차 힘들어 하는 여성들에게 스페셜한 피부 관리는 달콤한 꿈일 뿐 실천하기엔 어려운 것이 현실이다. 하지만 요즘 같이 춥고 푸석푸석한 겨울철에는 피부가 쉽게 건조해지고 혈액순환이 잘 되지 않아 금방 피부톤이 칙칙해지기 때문에 건강하고 탄력 있는 피부를 갖기 위해서는 평소 나이트 케어에 조금 더 신경을 써주는 것이 좋다.

흘러가는 시간은 막을 수 없지만 얼마나 더 신경 쓰고 관리하느냐에 따라 피부 노화도 늦출 수 있고 누구보다 건강한 피부를 가질 수 있는 것.

최근 매 회 방송 때마다 시청률 고공행진으로 화제가 되고 있는 드라마 MBC ‘해를 품은 달’로 오랜만에 브라운관에 컴백한 배우 한가인은 여전히 화사한 미모와 동안의 깨끗하고 어린 피부로 주목을 받고 있다. 부족한 수면시간을 활용해 시간이 날 때마다 간편하게 취침 5분 전 수분 팩을 이용한다고 밝힌 그녀의 피부는 여전히 매력적으로 빛나고 있다.

이자녹스 ‘X2D2 오리지널 리커버리 크림’은 순수 식물 형성층 유래 줄기세포의 비밀을 담은 제품으로 이자녹스의 ‘피부 나이 1/2’프로젝트 일환의 핵심적인 기초라인이다. 부드럽게 떠지면서 매끄럽게 피부 위에 밀착되어 얇게 녹듯이 펴 발리는 소프트 텍스처 크림으로 피부 타입에 상관없이 손끝의 롤링만으로 피부에 수분과 영양을 공급하여 피부 장벽 강화에 도움을 주는 제품이다.

▲ ‘수분공급’ 건조해진 피부에 촉촉 물을 주다

한동안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다 갑작스럽게 한파가 몰아닥친 요즈음, 자연스럽게 실내의 난방은 더욱 세게 가동시키게 만들었고 이는 따뜻해지는 실내의 온도 속에서 피부를 점점 건조하게 만들었다.

실내·외의 커진 온도차이로 인해 바싹 메마르게 된 피부는 균형이 쉽게 깨지면서 고보습의 수분 제품으로 뒤늦게 관리를 해주어도 소용이 없게 된다. 오히려 피부의 당김과 하얀 각질의 두드러짐이 더욱 심해져 정성스럽게 단장한 메이크업까지 들뜨게 만든다. 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충분히 물을 마셔 체내의 수분을 보충해주고 틈틈이 미스트를 뿌려 피부가 마를 틈을 주지 않는 것이 제일 좋다.

피부 미인의 대명사로 꼽히는 고현정 역시 아무리 추운 날에도 실내에서는 히터를 틀지 않을 정도로 피부의 보습 관리에 철저하기로 유명하다. 시간이 날 때마다 물을 마시는 것은 물론 광고나 드라마 촬영 중간 중간 미스트를 가지고 다니며 피부의 수분 관리에 철저히 신경을 쓴다.

Re:NK ‘K-Serum’은 미스트형 세럼 제품으로 음이온수의 미세 수분 입자가 피부결과 결 사이를 채워주어 촉촉하게 해주는 수분결 세럼 제품이다.

일반 에센스 형태보다 미세 결을 관리할 수 있는 형태를 강조한 K세럼은 미세하게 분사돼 피부결과 결 사이에 수분입자를 빈틈없이 채워준다. 또한 화장품의 신선도를 고려해 소용량 용기 4개에 나눠 담아 끝까지 깔끔하게 사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조으뜸 기자(ced@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수원역’, 올해 가장 주목할 상권으로 지목
· 건강한 저수분 요리, 이렇게 준비하세요
· 옥션 올킬 TV 4탄, 이번엔 ‘대형 LED’다!
· '렛미인' 처진 뱃살녀 메이크오버, 꿀복근녀 변신
· 지나친 효자·효녀, 재혼상대로 피하고 싶은 1순위
· 잘못된 생활습관, 방광염 불러온다
입력 2012-01-31 10:41:33 수정 2012-01-31 10:42:1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