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세련된 새내기 되는 법, ‘어렵지 않아요~’

입력 2012-01-31 11:41:18 수정 2012-01-31 12:16:3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고된 학업을 마치고 입학, 입사 등 설레는 새출발을 앞두고 있는 새내기들. 새로운 시작과 만남을 기대하며 메이크업, 헤어 등의 변화를 통해 지금과는 다른 모습으로 변신하고 싶은 마음이 간절하다.

이 중 가장 많이 시도하는 것이 메이크업으로 과한 욕심에 두꺼운 아이라인, 진한 입술 컬러 연출은 제 나이보다 더 들어 보이거나 상대방에게 거부감을 줄 수 있다.

20대 초반의 경우 강한 컬러의 메이크업 보다는 건강한 피부를 살릴 수 있는 메이크업이 가장 중요하며, 그에 앞서 피부 관리는 기본이다. 지금 피부가 좋다고 해서 관리를 소홀히 했다간 몇 년 뒤 낭패보기 십상. 새내기만의 상큼함을 살리면서 20대의 건강한 피부를 더욱 빛나고 오래 유지할 수 있는 단계별 피부 관리법을 알아보자.

▲ Tip1. 기초가 튼튼해야 화장이 산다. 24시간 보습 케어로 ‘촉촉한 걸~!’

먼저 학업으로 인한 수면부족과 스트레스로 지친 피부를 회복하는 것이 급선무. 그렇다고 무턱대고 고기능성 제품이나 영양크림 등을 바르면 피부에 흡수가 제대로 되지 않을 뿐 아니라 트러블을 유발하기 쉽다.

모든 피부 고민은 피부 속 수분이 부족한 데서 시작되기에 보습 케어부터 충실히 하는 것이 건강한 피부의 기본이다. 보습 효과가 높은 기초 제품을 선택해 세안 후 꼼꼼하게 발라주고, 잠들기 전에는 수분크림을 얇고 가볍게 여러 번 덧발라 수분막을 만들어주는 것이 좋다.

또한 외출시 메이크업 위에도 사용이 가능한 미스트나 수딩밤을 이용해 피부에 수시로 수분을 공급해주고, 주 1회 정도 각질 제거 및 마스크 시트로 집중 관리해주면 수분 보유력을 높여 물을 머금은 듯 촉촉하고 윤기 나는 피부로 거듭날 수 있다.


10가지 피부 고민을 한 번에 해결해주는 고농축 에센스 겸용 크림. 해조류의 보습 에너지를 담은 바다달팽이 추출물의 천연 보습인자가 피부에 풍부한 수분을 공급하며, 보호막을 형성해 오랜시간 수분을 유지시켜 준다. 미백과 주름개선 이중 기능성으로 거친 피부결을 매끄럽게 감싸주는 동시에 피부 트러블과 모공을 관리해준다.


수분 보호막을 형성해 피부를 보호하고, 윤기 있는 피부 연출을 도와주는 수딩밤. 미네랄이 풍부한 해수와 30가지 청정 해양 식물의 보습 성분들이 건조하고 푸석한 피부를 촉촉하게 가꾸어 준다. 스틱 타입으로 사용이 간편하며 7가지(파라벤, 인공색소, 알코올, 석유계면활성제, 벤조페논, MGO, 탈크) 무첨가 처방으로 피부에 순하게 작용한다.


거칠고 푸석해진 피부에 24시간 보습을 전해주는 수분크림. 어반랩이 개발한 독특한 수분 방어 포뮬러인 하이드로 콤플렉스(Hydro complex)가 피부 속 수분을 꽉 채워주고, 피부 본연의 수분 보호막 기능을 강화시켜준다.

▲ Tip2. 깨끗한 피부 표현에 포인트 메이크업 하나면 ‘상큼한 걸~!’

새내기들 중에는 돋보이고 싶은 욕심에 진한 컬러의 메이크업 제품들로 화장 아닌 분장을 하는 실수를 저지르는 경우가 종종 있다.

밝고 깨끗한 인상을 주면서 20대의 건강한 피부를 오래 유지하기 위해서는 본연의 피부결을 자연스럽게 살려주는 것이 좋다. 비비크림을 사용해 뭉침 없이 매끄럽게 발라주고 잡티는 컨실러로 살짝 커버하여 투명하고 자연스럽게 표현한다.

여기에 연한 핑크나 오렌지 컬러의 립 제품, 블러셔 등으로 포인트를 주면 산뜻하면서도 풋풋한 느낌을 줄 수 있다. 립스틱보다는 틴트나 립글로스를 이용해 촉촉하면서 볼륨감 있게 표현하는 것이 좋으며, 옅은 핑크 컬러의 블러셔로 얼굴선을 살려주면 자연스러우면서 생기 넘치는 얼굴이 완성된다.

조금 더 또렷한 인상을 원한다면 얇은 아이라이너나 마스카라를 이용해 눈을 선명하게 표현하는 것도 효과적이다.


달팽이 점액 여과물을 함유해 피부를 윤기 있고 건강하게 관리해주는 퍼프 일체형 비비크림. 자외선 차단, 미백, 주름개선 3중 기능성으로 피부에 강력한 수분 보습막을 형성해 메이크업 시 밀리거나 들뜨지 않고 촉촉함을 유지해 준다. 퍼프 일체형으로 손가락에 덜어 쓰지 않고 톡톡 두드리듯 발라주면 보다 투명한 피부로 만들어 준다.


투명한 홍조와 윤기를 더해주는 은은한 핑크 블러셔. 피부에 생기를 주는 자연스러운 컬러와 미세한 펄감이 자연스럽게 블렌딩되어 여성스럽고 화사한 치크로 연출해준다.


세련된 코랄 컬러의 체리망고빛 틴트. 입술에 바르면 자연스럽게 발색돼 사랑스럽고 발랄한 소녀를 표현해준다. 볼에도 사용할 수 있으며 오랫동안 유지돼 내추럴한 메이크업을 돕는다.

▲ Tip3. 클렌징만 잘해도 피부 미인. 꼼꼼한 세안으로 ‘투명한 걸~!’

‘화장은 하는 것보다 지우는 것이 중요하다’는 말은 누구나 아는 진리다. 하지만 제대로 실천하지 못하는 사람이 의외로 많다는 사실. 처음부터 올바른 클렌징 습관을 익히는 것이 중요하다.

먼저 세안 전에 오일, 크림, 티슈 등 자신의 피부 타입에 맞는 클렌징 제품을 선택한다. 건성 피부는 유분감이 있는 크림이나 오일 타입의 클렌저가 적합하며, 지성이나 복합성 피부의 경우에는 겔이나 로션 타입의 클렌저를 사용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1차 클렌징 후에는 보습력 높은 폼 클렌저의 풍부한 거품을 이용해 부드럽게 마사지하듯 문지르는 것이 좋다. 이 때 클렌징을 더욱 효과적으로 도와주는 젤리패드나 스펀지 등을 이용하면 자극은 최소화하면서 모공 속 노폐물까지 깨끗하게 관리할 수 있다.


고보습의 내추럴 순수 성분을 함유한 저자극 클렌징 오일. 모로코 사막에서 재배된 유기농 아르간 오일이 피부에 풍부한 영양감을 전해주고 보호막을 형성해 피부에 윤기를 부여한다.

부드러운 질감의 오일이 부드럽게 퍼져 메이크업과 각종 노폐물을 말끔하게 지워주고 6가지(파라벤, 인공색소, 알코올, 실리콘, 페녹시에탄올, 벤조페논) 무첨가 처방을 적용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부드럽게 녹아 짙은 메이크업까지 말끔하게 지워주는 셔벗 타입의 클렌저. 세정력이 뛰어난 파파야 추출물이 메이크업은 물론 모공 속 노폐물까지 꼼꼼하게 닦아준다. 아세로라 추출물과 허브 추출물이 클렌징 후에도 피부를 깔끔하게 정돈해준다.


뛰어난 클렌징에 브라이트닝 효과까지 더해주는 크림 타입 클렌저. 부드러운 감촉의 크리미한 거품이 피부의 더러움을 말끔히 제거해 줄 뿐 아니라 모공까지 조여주어 세안 후 얼굴을 맑고 깨끗하게 가꿔준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조으뜸 기자(ced@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수원역’, 올해 가장 주목할 상권으로 지목
· 건강한 저수분 요리, 이렇게 준비하세요
· 옥션 올킬 TV 4탄, 이번엔 ‘대형 LED’다!
· '렛미인' 처진 뱃살녀 메이크오버, 꿀복근녀 변신
· 지나친 효자·효녀, 재혼상대로 피하고 싶은 1순위
· 잘못된 생활습관, 방광염 불러온다
입력 2012-01-31 11:41:18 수정 2012-01-31 12:16:3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