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휠라, 야간 러닝족 위한 ‘나이트 아머’ 출시

입력 2012-02-21 10:01:22 수정 2012-02-21 10:02: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한파가 한풀 꺾이며 건강과 몸매 관리를 위해 퇴근 후 저녁 시간을 이용해 조깅을 즐기는 야간 러닝족이 크게 늘어났다.

이탈리안 스포츠 브랜드 휠라는 야간 러닝족을 위해 안전성을 강화하고 독특한 디자인까지 더한 초경량 나이트 러닝화 ‘나이트 아머(Nite Armor)’를 출시했다.

‘나이트 아머’는 최근 야간에 러닝을 즐기는 인구가 증가하고 있다는 점에 착안해 안전성을 강화한 새로운 개념의 러닝화이다. 지난 해 출시돼 높은 판매율을 기록한 휠라 러닝화 ‘버블런’의 2012년 업그레이드된 버전이다.

‘루미 가드’ 기술력을 적용, 다양한 방향에서 입사된 광원을 되돌려 보내 어두운 곳에서 빛을 발하는 3M 재귀반사 소재를 사용했다. 자전거나 오토바이, 마주 오는 주행자로부터 야간 식별을 용이하다.

또한 휠라에서 자체 개발한 ‘셀스킨핏 ns’ 기능을 적용해 무게가220g(240mm 사이즈 기준)에 불과하며, 갑피에 적용된 고유의 EVA 폼 소재는 어디를 구부려도 원상태로 복원되는 탁월한 유연성을 제공함은 물론 특유의 내구성까지 더해 안정적인 착화감을 제공한다.

발등까지 보호되는 에어백을 장착해 충격 흡수 기능을 높이고, 이중 경도의 EVA 미드솔을 적용한 쿠셔닝으로 발을 보호해 준다. 내구성과 통기성도 뛰어난 것이 특징.

감각적이고 유니크한 디자인 또한 두드러진다. 밑창 부분은 버블을 형상화해 경쾌한 느낌으로 디자인적 포인트를 줬으며, 신발 옆면의 동그란 에어로캡은 발등조차도 충격으로부터 보호해줄 뿐만 아니라 버블을 연상시키는 독특하고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으로 기분 좋은 러닝을 도와준다.

휠라코리아 신발상품기획부 김도형 이사는 “최근 증가하고 있는 야간 러닝족을 위해 휠라만의 다양한 기술력을 접목해 심혈을 기울인 제품”이라며, “안전한 러닝과 개성 강한 스타일이라는 두 가지 측면 모두를 만족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남성용은 블랙과 그레이, 여성용은 레드와 퍼플 등 총 4가지 컬러로 출시됐으며, 가격은 139,000원.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아이가 ‘뱃살’있는 엄마를 창피해한다면?

· 부주의로 임신, 男‘결혼’ vs 女는?
· 초등학생부터 20대까지, 내게 맞는 백팩은?
· 명품 유모차 ‘스토케’ 26% 파격 할인!
· 채선당 임산부 폭행 논란···그 진실은?

입력 2012-02-21 10:01:22 수정 2012-02-21 10:02: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