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스마트폰 게임 ‘격투’ 무료어플 정상에

입력 2012-02-23 14:17:49 수정 2012-02-23 14:18: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모바일 게임 개발 업체 엔타즈는 스마트폰 게임 ‘격투(The FIGHTERS)’를 국내 및 해외 앱스토어에 동시 출시한 지 3일만에 국내 앱스토어 무료어플 전체 1위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격투는 이미 국내 오픈 마켓 3사(T스토어, 올레마켓, OZ스토어)에서 런칭한 이후 무려 120만 다운로드를 유치한 엔타즈의 대표 인기 게임으로, 해외 시장 진출을 위한 앱스토어 출시 후 흥행성적을 이어가고 있다.

이 게임은 문화부 장관상 수상에 빛나는 고품격 대전액션 게임으로 실감나는 타격감과 고퀄리티의 그래픽으로 액션 게임 마니아들 사이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스마트폰에서 다소 까다로울 수 있는 대전액션 게임의 조작이 격투에서는 간단한 커맨드 입력만으로 화려한 스킬 시연이 가능해 누구나 쉽게 게임을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세계 최초 격투 육성 시스템으로 스토리 모드를 통해 SP(Spirit Point) 포인트를 얻고 이 포인트를 이용해서 강한 캐릭터로 성장시킬 수 있어 개성 넘치는 캐릭터 육성의 재미까지 보장하여 많은 유저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엔타즈 문이래나 홈보팀장은 “오랜 기간 휴대폰 디바이스에서 격투 게임이라는 장르를 꾸준히 연구 개발해 온만큼 좋은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며 “격투의 국내 시장 내 큰 성과를 바탕으로 해외에서도 좋은 결과를 기대하며 향후 엔타즈의 해외마켓 시장 진출의 교두보 역할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 기자(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워킹맘, 둘째 가져도 괜찮을까?
· 채선당, “임산부 폭행 사실무근···손님이 도 넘었다”
· 몸에 좋고 맛도 좋은 ‘봄나물’ 저렴하게 사세요!
· 여배우들의 빛나는 ‘꿀피부’ 비밀은? 노하우를 밝혀라!
· 3-4세는 보육료지원받기 힘드네..하위 70%만 가능
입력 2012-02-23 14:17:49 수정 2012-02-23 14:18: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