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올 봄 패션업계 가격 거품빼기 총력

입력 2012-02-28 14:23:23 수정 2012-02-28 14:46:0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계절의 변화와 함께 제일 먼저 변하는 것은 바로 사람들의 옷차림. 올 봄에는 어떤 옷이 유행할까 미리부터 찾아보지만 위축된 소비심리로 옷값이 부담스러운 소비자들에게 패션업계가 기울이고 있는 가격 거품빼기 노력은 반가운 소식이 아닐 수 없다.

최근 온라인몰 중심의 유통가와 의류브랜드들에서 유통마진을 줄여 옷값을 낮추려는 시도가 속속 눈에 띄고 있다. 특히 일부 의류브랜드들은 거대 글로벌 SPA 브랜드들의 파상적인 공세에 맞서기 위해 올 봄부터 신상품의 가격을 아예 내리기로 결정했다.

신세계인터내셔널의 ‘톰보이’는 재론칭과 함께 ‘클린 스마트 프라이스’ 정책을 도입해 봄 신상품 가격을 기존 대비 15∼20% 내린다고 밝혔고, 캐주얼 브랜드 ‘메이폴’은 ‘스마트 프라이스’ 정책에 따라 30∼50% 가격을 내리기로 했다. 거품이 들어간 옷값에서 할인을 해주는 것이 아니라 아예 거품을 걷어낸 가격으로 자체 경쟁력을 회복하겠다는 의지를 나타낸 것이다.

이러한 움직임은 캐주얼 브랜드에만 그치지 않고 LG패션의 ‘타운젠트’ 등 가두점을 중심으로 전개하는 남성복 브랜드도 동참하고 나섰다. 타운젠트는 이번 봄 상품부터 ‘해피 프라이스 제도’로 기존 가격보다 30% 인하된 가격을 최초 소비자가격으로 책정하기로 했다. 이로써 가두점을 중심으로 이루어졌던 비정상적 할인판매 관행을 바로잡고, 가격경쟁력을 높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여기에 온라인몰은 아예 유통마진 제로를 선언하고 있다. 에스티오에서 운영하는 회원제 온라인쇼핑몰 ’제로라운지(www.zerolounge.co.kr 대표 김흥수)’는 ‘유통마진 제로’를 슬로건으로 내세워 생산자 직매입을 통해 유통마진 없이 회원들에게 양질의 상품을 제공하고 있다.

봄 간절기를 앞두고 제로라운지가 선보인 ‘램 네이키드’ 소재의 남성용 재킷은 30만원 대(39만9000원). 최고급 가죽으로 알려진 ‘램 네이키드’ 소재는 원가가 높기로도 유명해 일부 브랜드에서 유사한 남성용 재킷을 사려면 최소 150만원이 넘는다.

제로라운지 안중태 팀장은 “최근 옷값의 거품이 많이 빠지고 있지만 유통마진을 제로로 할 수 있는 곳은 드물다”고 말하며 “제로라운지는 원단, 디자인, 소품에 이르기까지 철저한 사전 기획단계를 거쳐 제작, 생산자 직매입을 통해 유통마진 없이 양질의 상품을 소비자에게 제공할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렇듯 경기둔화로 인해 위축된 소비심리를 완화시키고 글로벌 브랜드와의 경쟁에 대비하기 위한 국내 의류브랜드와 유통가의 유통마진 줄이기, 가격거품 없애기 노력이 확산될 전망이어서 올해는 보다 품질 좋은 봄∙간절기 의류를 부담 없이 합리적인 가격에 구입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드디어 베일 벗은 ‘조선의 왕’..이병헌 스틸 공개
· 우리 축산물 최고 요리사에 도전하세요
· 3월엔 봄철 입맛 잡으러 맛기행이다!
· 다낭성난소증후군으로 인한 불임, 자궁 건강부터 되찾자!
· 김수현-전지현-김혜수 주연 ‘도둑들’ 포스터 공개
입력 2012-02-28 14:23:23 수정 2012-02-28 14:46:0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