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아웃도어 슈즈, 올 봄 ‘초경량’에 주목하라

입력 2012-03-22 10:32:22 수정 2012-03-22 10:33:2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본격적인 등산의 계절인 봄을 맞아 아웃도어 슈즈를 둘러싼 업체들 간의 경쟁이 치열하다. 가볍게 즐길 수 있는 트래킹이 국민 레져 활동으로 사랑을 받으면서 신발 품목에 관련된 소비자의 관심이 집중 되고 있는 것.

이에 따라 관련 브랜드들 또한 앞다투어 차별화된 기능을 내세운 트래킹 슈즈를 선보이고 있다.

많은 기능 중에서도 쾌적한 산행을 위해 올 해 눈 여겨 보아야 할 조건이 있다면 단연 경량성이다. 아웃도어 활동에서 가장 큰 역할을 하는 발이 얼마만큼 편하게 오래 유지 될 수 있느냐가 성공적인 트래킹이냐 아니냐를 판가름 하는 보편적 기준점이 되기 때문이다.

자신의 발에 잘 맞는 200~300g정도의 경량 등산화라면 발의 피로감을 줄이고 한 단계 효과적인 산행이 될 수 있으니 선택에 있어 다음 제품을 참고해 보도록 하자.

[사진a캡션: 쓰리존 트래블 워킹화, 안드로메다, 에이비안, 다이나믹 하이킹, 마스터 플라이]
▲ 블랙야크 - 쓰리존 트래블 워킹화

블랙야크는 검정색, 회색 등 어두운 색상의 기존 등산화에서 벗어나 네온컬러, 레몬색 등 밝은색으로 무장한 '쓰리존 트래블워킹화'를 출시했다. 기능은 물론 색상과 디자인 등을 업그레이드 했으며 미드솔을 3중으로 구별하여 장시간 보행시에도 에너지 소모를 최소화해 쾌적한 산행을 할 수 있도록 해주는 것이 특징이다.

▲ 코오롱 스포츠 -안드로메다

코오롱스포츠는 지난해 선보여 큰 인기를 모았던 `안드로메타`를 레드, 블루, 그린 3개 라인으로 세분화해 선보인다. 등산객의 활동 스타일과 지형 등을 고려해 지형과 산행 종류에 따라 최적화한 등산화를 제안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자체 개발하여 특허를 보유하고 있는 아웃솔 뮤플러스(μ+)가 적용 되어 접지력을 유지하면서도 내마모율은 기존 제품 대비 2배 가까이 개선된 점도 주목할 만하다.

▲ 머렐 - 에이비안

‘에이비안’은 트래킹이나 워킹 등 급격히 증가한 여성의 아웃도어 활동에 최적화된 제품으로 신발 한 개의 무게가 300g이 채 되지 않아(230mm 기준 250g) 장시간이나 오랜만의 산행에서 빛을 발하는 초경량 제품이다.

또한 여성만의 특수한 골격형태인 ‘Q-앵글’ 을 연구하여 걸음걸이의 불균형을 개선함으로써 걸음걸이를 보다 아름답게 해주고 발에 집중되는 하중을 분산시켜 장시간 보행 시에도 발의 피로를 최소화 시켜주는 큐폼 기능을 적용하였다.

이 외에도 힐 부분에 에어쿠션을 적용하여 보행 시 충격을 흡수 시켜주며, 향균 라이닝 기술을 적용하여 발 냄새를 억제해주는 등 여성을 위한 배려가 돋보이는 슈즈이다.

▲ 노스페이스 - 다이나믹 하이킹

'다이나믹 하이킹'은 등산화는 두꺼운 바닥창을 통해서만 안정성을 갖출 수 있다는 고정관념에서 탈피, 기존 등산화의 무겁고 딱딱한 밑창 대신 불필요한 고무를 제거하고 창을 이중으로 분리해냈다.

특히 부드럽고 탄력적인 파일론 소재의 중창은 발에 가해지는 충격을 흡수해 추진력은 높이고 동시에 체력소모와 소요 시간은 줄여줘 더욱 즐겁고 가뿐한 산행이 될 수 있도록 도와준다. 또한 390g의 무게를 자랑하며 9개 스타일을 선보이고 있어 패셔너블한 연출에도 좋다.

▲ 컬럼비아 - 마스터 플라이

컬럼비아는 가볍고 화려한 색상에 초점을 맞춘 등산화 '마스터 플라이'를 내놨다. 여성용은 145g, 남성용은 232g으로 초경량을 자랑한다.

그 밖에도 투박하고 무겁던 기존의 등산화의 한계점을 보완한 밀레의 스위치 GTX와 지난해 토크 GXT 트래킹화로 업계의 돌풍을 이어가며 완판을 기록했던 몽벨의 신제품도 눈 여겨 볼 제품이니 꼼꼼히 따져보고 자신에게 꼭 맞는 제품을 선택 하도록 하자.

각 브랜드 마다 제품을 출시하며 소비자 선택의 폭은 하루가 다르게 넓어지고 있다. 그만큼 자신의 아웃도어 스타일과 습관등의 특성에 따라 개인에 가장 최적화된 제품을 고르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아무리 인지도가 높거나 고가의 제품을 사용하더라도 평소 신고 다니는 운동화 이상의 쾌적함을 느끼기 어려울 수도 있다.

김동진 머렐 신발 기획팀 팀장은 “스마트 시대에 맞추어 더욱 가볍고 심플한 아웃도어 활동이 주목을 받으면서 쉽고 가볍지만 큰 만족감을 얻을 수 있는 트래킹이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 것으로 판단된다” 라며 “ 이러한 인기를 지속시키기 위해서는 전문가 수준으로 높아진 소비자의 눈 높이에에 맞추기 위해서라도 경량성은 물론 많은 기술적 부분의 발전을 위해 아웃도어 업계 전체가 끈임 없이 노력해야 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라이벌시대 밀폐용기] 락앤락 vs 글라스락
· 제사 때문에 시댁과 갈등? 이렇게 푸세요
· 봄에는 면역력 올리는 ‘옐로우 푸드’ 드세요
· 서태지, 살아있는 전설이 되다
· 스마트폰으로 신용카드 업무 다 할수 있어요
· 습식 공기청정기, 사용 안할 땐 비워두세요

입력 2012-03-22 10:32:22 수정 2012-03-22 10:33:2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