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64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88
KT, LTE WARP 국내 최대 데이터와 음성 제공 | Kizmom 뉴스

전체뉴스

Total News

KT, LTE WARP 국내 최대 데이터와 음성 제공

입력 2012-03-29 10:04:02 수정 2012-03-29 10:04:0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KT가 LTE WARP(워프) 요금제의 제공 혜택을 국내 최고 수준으로 대폭 확대하면서 본격적인 LTE 시장 공략에 나섰다.

KT(회장 이석채 )는 오는 4월 1일부터 LTE WARP 요금제의 데이터 제공량을 최대 2배까지 대폭 늘려 국내 최대 수준의 음성과 데이터량을 제공한다고 29일 밝혔다.

KT의 LTE WARP 요금제는 음성, 문자, 데이터를 기본 제공하는 패키지형 요금 총 7종으로 구성되어 있다.

LTE-620 이상 요금 4종(LTE-620/720/850/1000) 의 경우는 데이터 제공량이 각각 6GB, 10GB, 14GB, 20GB로 기존보다 2배 늘어나고, LTE-340과 LTE-420 요금은 각각 750MB, 1.5GB로 1.5배, LTE-520 요금은 2.5GB로 1.7배 늘어난다.

이에 더해 국내 통신사중 유일하게 가입후 3개월 동안 기본 데이터 제공량의 20%를 추가 제공하는 ‘세이프존’ 서비스가 있어 LTE WARP 고객은 국내 최대의 데이터를 이용하게된다. 예를 들어 LTE-620 요금의 경우 기본 제공량 6GB에다 20%를 더해 가입월 포함 3개월 동안에는 최대 7.2GB를 사용할 수 있다. 타사의 경우 최대 6GB까지만 사용할 수 있다.

특히 4월 말까지 가입하는 고객은 데이터 50% 추가 제공 프로모션을통해모든 LTE WARP 요금제에서 기본 데이터 제공량의 최대 1.7배를 더 사용할 수 있다. 즉, 4월 한 달간 LTE-620은 10.2GB, LTE-720은 17GB, LTE-1000은 34GB까지 사용할 수 있는 것이다.

KT는 LTE WARP 출시 때부터 과도한 데이터 요금 발생에 대한 고객의 염려와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LTE 안심종량요금’과 국내 유일의 ‘LTE 데이터 안심차단’ 서비스를 도입, 시행하고 있다.

‘안심종량요금’은 초과 데이터 이용시의 요금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기본데이터를초과이용하더라도3G 대비 60% 인하된 1MB당 20.48원의 요율이 적용되고, 5GB까지 초과 사용해도 2만 5천원만내면된다.

또한 kt가 LTE 사업자중 유일하게 제공하는 ‘데이터 안심차단’ 서비스에 가입하면 기본 제공량을 다 쓴 뒤에는 데이터가 자동 차단되므로 데이터 요금 과다 발생에 대한 불안을 해소할 수 있다. 이 때문에 현재전체LTE WARP 고객의 35% 이상, LTE-340 요금 고객의 50% 이상이 이 서비스를 이용중이며, 자동 차단 후에도 필요하면 요금을 충전해 추가로 데이터를 사용할 수 있어 편리하다.

KT는 통신사중 유일하게 LTE-520 이상 사용자에게 KT 휴대폰을 쓰는 올레모바일고객과의음성통화를최소 1천분부터 최대 1만분까지 무료로 제공하고있어음성통화를많이하는고객에게큰호응을얻고있다.

3G 고객의 월 평균 음성통화량이 200분 미만인 것에 비해 LTE WARP 고객은 3G 고객 대비 2배 이상 많은 400분 이상의 통화를 사용하고있어망내음성통화무료제공이가계통신비절감에큰효과가있는것으로나타나고있다.

KT 개인Product&Marketing본부 강국현 본부장은 “빠르고 안정적인 속도를 자랑하는 LTE WARP를 제대로 충분히 즐기실 수 있도록 요금상품의 혜택을 국내 최대 수준으로 대폭 보강했다”며 “다양한 고객이 LTE WARP의 차별화된 혜택을 느낄 수 있도록 경쟁력 있는 요금과 서비스를 계속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기자(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수입유모차 배짱가격, 한국에서만 ‘2배’
· [토종의 반격 SPA 브랜드] 춘추전국시대 도래하나
· 食업계, 소비자 희망사항 들어야 팔린다

· 요리 관심 많다면 ‘주부 모니터’ 신청하세요
· 언제나 새것처럼! ‘스마트한 가방 보관 법’

입력 2012-03-29 10:04:02 수정 2012-03-29 10:04:0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