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문화부, 초등 3~6학년 대상 ‘시장 여행 프로그램’ 실시

입력 2012-04-04 14:47:07 수정 2012-04-04 14:48: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화부)는 올해부터 전면적으로 실시되는 주 5일 수업에 맞추어 초등학교 3학년에서 6학년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시장여행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문전성시 사업단과 착한여행이 함께 선보이는 ‘즐거운 토요일’은 문전성시 사업의 문화시장을 방문하며 다양한 활동을 통해 배우고 참가비의 일부를 지역아동센터 아이들을 위한 여행기금으로 제공하는 공정여행이다.

즐거운 토요일은 참가학생들이 직접 청주 가경터미널시장, 전주 남부시장, 서울 남문시장 등 총 3개의 시장을 방문하며 시장 상인들과 함께 공연하고, 만들고, 체험하는 즐거운 놀이 형식으로 진행된다.

총 8주간 운영되는 프로그램으로 1회 차는 4월 28일부터 6월 30일까지 진행되며, 참가비는 1주당 3만7500원(총 30만 원)꼴이다. 자세한 문의 및 참가 신청은 문전성시 사업단(02-723-5057) 또는 착한여행(02-701-9071~2)을 통해 하면 된다.

문화부 관계자는 “천편일률적인 여행에 지쳤다면 지역의 전통시장을 돌아보며 고유문화를 되짚어 볼 수 있는 색다른 여행을 떠나보는 것을 추천 한다”면서, “시장은 모든 세대가 만나 어우러지는 활기찬 공간이므로 시장이 속한 지역을 공부하면 생생하게 문화를 체험하고 학습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문화부에서는 대형마트와 기업형슈퍼마켓에 밀려 점점 설 곳을 잃어가는 전통시장을 살리기 위해 문화를 통한 전통시장 활성화 시범사업(문전성시 사업)을 2008년부터 추진하고 있다. 올해도 상인참여형 문화프로그램 운영, 시장별 전통과 특성을 활용한 문화마케팅 등을 지원하여 전국 12개 시장에서 문화예술 활동이 활발하게 전개되고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승연 기자 (l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불가항력 의료사고, 국가가 70% 부담

· 컬러 혹은 프린트의 유혹, 매력만점 ‘워너비 원피스’
· 소비자가 가장 선호하는 소맥 비율은? ‘3:7’
· 수입유모차 가격거품?…현명하게 구입하기

· 국내산 냉장 삼겹살 최대 40% 싸게 팔아

입력 2012-04-04 14:47:07 수정 2012-04-04 14:48:10

#키즈맘 , #임신출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