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옥세자’ 박하, 귀요미 스타일로 매력 폭발!

입력 2012-04-05 09:57:07 수정 2012-04-05 14:07:2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SBS 수목드라마 ‘옥탑방 왕세자’의 인기가 뜨겁다. 조선시대에서 넘어온 왕세자 4인방과 악착같이 살아가는 박하(한지민)의 유쾌한 만남이 보는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특히 옅은 화장, 야상점퍼만 걸쳐도 예뻐 보이는 박하의 스타일링은 시청자들 사이에서 화제다. 밝고 명랑한 캔디보다 더욱 사랑스러워 보일 수 있는 박하 스타일링을 제안한다.

▲ 필수 아이템 야상으로 은근히 패셔너블하게!


박하 스타일의 포인트는 편안함이다. 보는 사람도 편안하고 입는 사람도 편안한 스타일이라 때를 가리지 않고 입을 수 있다. 박하처럼 간절기에 보온성과 스타일리시함을 모두 살리고 싶다면 야상 점퍼를 적극 활용하자.

봄의 필수 아이템인 야상 점퍼는 변덕스러운 날씨를 거뜬하게 이겨내는 것은 물론 이너의 매치에 따라 색다른 느낌을 낼 수 있다. 야상을 진정으로 편하게 즐기고 싶을 땐 티셔츠와 팬츠를 매치하자.

이때 비비디한 컬러의 티셔츠와 오렌지 빛이 감도는 하의를 매치하면 컬러감이 돋보이는 센스 넘치는 스타일링을 완성할 수 있다.

▲ 앙증맞은 아이템으로 ‘캐주얼+발랄’ 살리기!


박하의 상큼하고 귀여운 매력이 돋보이는 이유로는 레이어드와 컬러의 조화를 들 수 있다. 그녀는 기본 컬러들을 활용해 캐주얼하면서도 은근히 스타일리시한 면모를 드러낸다. 그녀처럼 발랄한 매력을 어필하고 싶을 땐 스트라이프와 앙증맞은 아우터를 매치해보자.

스트라이프 무늬가 주는 캐주얼한 분위기에 블루 계통의 셔츠를 매치하면 간절기 스타일로 제격이다. 여기에 케이프 스타일의 아우터를 매치해 귀여운 느낌을 더해주면 봄을 가득 담아낸 발랄녀로 거듭날 수 있다. 이때 블루톤의 하의를 선택해 전체적으로 화사하고 시원한 분위기를 전하면 활기찬 분위기를 배가시킬 수 있다.

브릿지11 관계자는 “박하는 평소에 쉽게 접할 수 있는 아이템으로 귀여운 스타일링을 연출해 눈길을 끈다”며 “야상점퍼, 스트라이프 무늬를 활용하면 은근한 스타일리시함과 편안함을 두루 갖출 수 있다”고 전했다.

한경닷커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라이벌시대 피자] 피자헛 vs 미스터피자
· [토종의 반격] 에스티로더 상대로 비교평가 마케팅
· 출산 휴가 후 회사 복귀, 이렇게 준비하자
· [리뷰]영화 ‘간기남’, 중독성있는 농염한 향기
· 네티즌 “혼수비용 3천만원이 적당”

입력 2012-04-05 09:57:07 수정 2012-04-05 14:07:2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