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시에나밀러의 럭스앤버그, 완판 가방에 등극

입력 2012-04-12 10:16:07 수정 2012-04-12 10:17: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CJ오쇼핑의 프리미엄 가방 브랜드 ‘럭스앤버그(Lux & Berg)’의 시즌 신상품 ‘엠클래식 백(M-Classic bag)’이 지난 4월 7일 방송에서 주문금액 8억 원, 방송 시작 30분만에 매진을 기록하며 완판 가방에 등극했다.

럭스앤버그의 봄 신상품 ‘엠클래식’은 중성적인 느낌을 주는 스퀘어 모양의 토트 겸 숄더 백이다. 가죽의 자연스러운 느낌과 은은한 광택을 그대로 살려 고급스러움과 모던한 느낌을 더한 것이 특징. 색상은 브라운, 카멜, 블루, 핑크 중에서 선택이 가능하다.

럭스앤버그는 프랑스 디자이너 ‘장 뤽 암슬러(Jean luc amsler)’가 아트 디렉팅을 맡고, CJ오쇼핑이 브랜드와 상품을 기획해 지난 2010년 10월 처음 선보인 잡화 브랜드다. 크리스찬 디올과 카르띠에 출신 디자이너 장 뤽 암슬러의 트렌디한 감각과 실용성이 럭스앤버그 가방에 잘 담겨있다.

특히, 이번 시즌부터는 세계적인 패셔니스타이자 할리우드 톱스타인 ‘시에나밀러(Sienna Miller)’를 럭스앤버그의 모델로 선택, 론칭 전부터 큰 화제를 불러 모았다.

럭스앤버그의 다음 방송은 CJ오쇼핑에서 4월 14일 오후 3시 20분부터 진행된다. 이 날은 타조 가죽 느낌의 소재로 만든 토트백을 선보인다. 소가죽 위에 엠보를 주어 최근 트렌드인 타조 무늬를 재연한 디자인이다.

럭스앤버그 담당인 김수희 MD는 “럭스앤버그의 백은 실제 유럽에서 판매되는 장 뤽 암슬러 프리미엄 컬렉션 라인의 디자인에 실용성을 더 강조한 제품으로 시즌마다 고객들로부터 큰 인기를 얻고 있다”며, “앞으로 럭스앤버그의 새로운 라인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기자(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음식 짜게 먹는 청소년, 비만 가능성 80% 높다

· [기자의 눈] 속옷도 SPA 시대
· 다이어트 원한다면? 양파 껍질을 먹어라
· 파리바게뜨 등 가맹점, 5년 이내 리뉴얼 못한다
· 대표 동안 여배우들의 봄철 뷰티 시크릿 No.1

입력 2012-04-12 10:16:07 수정 2012-04-12 10:17: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