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서울시 아동복지센터, 28일 ‘토요심리교실’ 열어

입력 2012-04-23 09:09:53 수정 2012-04-23 09:10:4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시 아동복지센터는 4월 28일, 부모와 초등 4학년 이상의 학령기 자녀를 대상으로 토요심리교실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토요심리교실에서는 부모와 자녀가 각각 자신의 성격 및 심리적 특성을 파악하는 NEO 성격검사, 학습방법의 장단점 및 학습 효율성을 측정하는 MLST 학습전략검사 등을 시행한다.

이기영 서울시 아동복지센터 소장은 “하기 싫은 일도 스스로 달래면서 잘 해내는 아이들은 정서지능이 높다”며 “부모는 자녀의 정서를 파악하고 자녀가 적절하게 표현할 수 있도록 지도하여 정서지능을 높여줄 수 있다”고 밝혔다.

토요심리교실은 서울시 아동복지센터 홈페이지에서 부모-자녀 50쌍에 한하여 선착순으로 신청 가능하며 문의는 전화(02-2040-4255)로 하면 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승연 기자 (l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라이벌시대: 학습지] 대교 vs 웅진씽크빅
· [워킹맘!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워킹맘도 승진하고 싶어요
· 뷰티업계, ‘SNS 소통 마케팅’ 활발!
· 행복감이 두 배, 내가 만드는 ‘폴리케이크’
· 하루를 든든하게, 아침에 ○○○ 드세요
입력 2012-04-23 09:09:53 수정 2012-04-23 09:10:47

#키즈맘 , #임신출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