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숏팬츠’로 여름을 쿨하게~

입력 2012-05-15 13:58:23 수정 2012-05-15 13:59:1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여름이 다가오고 있다. 이맘때 여성들은 무더위는 보란 듯이 아찔한 패션으로 한여름의 후끈한 열기를 이겨내곤 한다. 따가운 햇살아래 건강미는 물론 스타일리시한 면모를 살리고 싶다면 어떤 아이템이 좋을까?

뜨거운 여름을 쿨하게 보내고 싶은 여성들을 위한 잇 아이템을 제안한다.

▲ 숏팬츠, 스타일리시하고 자유분방하게!


숏팬츠는 매년 여름마다 꾸준히 사랑 받아 왔지만, 올 여름은 기존의 ‘핫팬츠’ 보다 더욱 아찔한 길이의 ‘마이크로 숏팬츠’가 새로운 머스트 헤브 아이템으로 자리잡을 전망이다. 특히 이번 시즌 마이크로 숏팬츠는 베이직한 아이템보다는 자신만의 개성을 살릴 수 있는 유니크한 아이템들이 앞다퉈 출시되고 있어 소비자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미국 패셔니스타인 지젤 번천, 린제이 로한 등이 즐겨 입기로 유명한 프리미엄 데님 트루릴리젼은 올 여름 다양한 마이크로 쇼츠를 출시하며 새로운 숏팬츠 스타일링을 제시하고 있다.

빈티지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면모가 돋보이는 ‘러브 앤 헤이트’그룹의 ‘조이 컷 오프’는 감각적인 밑단 처리와 브랜드의 아이덴티티를 고스란히 담아내 건강미까지 살려주는 잇 아이템이다.

가벼운 티셔츠나 탱크톱 등과 매치하면 특별한 스타일링 없이도 자유로운 분위기를 풍길 수 있다. 시원함을 넘어 청량함까지 느껴지는 멋스러운 워싱의 ‘타이 다이’와 ‘애시드 워시’의 데님은 밝은 컬러의 상의에 매치한다면 스타일리시한 썸머룩을 연출할 수 있다.

좀 더 매력적인 숏팬츠 스타일링을 원한다면 컬러, 비즈 장식이 가미된 아이템을 활용해보자.

한눈에 들어오는 그린 컬러의 숏팬츠는 화이트 상의와 매치하면 포인트 컬러스타일링의 진수를 보여줄 수 있다. 비즈 장식이 가미된 아이템은 은근한 섹시미를 강조하며 락시크한 느낌까지 더해줘 색다른 매력을 돋보이게 한다.

브랜드 관계자는 “여성들은 숏팬츠를 통해 더위를 이겨내는 것은 물론 건강하고 섹시한 분위기를 연출하고 싶어한다”며 “이번 시즌에는 상의보다 컬러감이 돋보이는 숏팬츠, 혹은 감각적인 워싱이 가미된 숏팬츠로 포인트를 줘 스타일링 하는 것이 트렌드”라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똑똑한 엄마의 선택 ‘베이비 키즈 맘 엑스포’, 그 두 번째 만남
· 로보카폴리 ‘폴총리’의 반격, 장기집권 ‘뽀통령’ 끌어내리나
· 35세 이상 고령산모, 임신중독증 多
· ‘돈의 맛’ 심의 반려 포스터 공개돼
· 직장인 10명 중 6명, 충동적인 사직서 제출 후회
· [김소형의 웰빙맘 프로젝트] 허리 통증, 알고 보면 체중 때문?

입력 2012-05-15 13:58:23 수정 2012-05-15 13:59:1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