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64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88
산후 비만, “빨리 빼는 것보다 제대로 빼야” | Kizmom 뉴스

전체뉴스

Total News

산후 비만, “빨리 빼는 것보다 제대로 빼야”

입력 2012-05-23 13:25:38 수정 2012-05-23 13:25:3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임신 전 매력적인 몸매를 뽐내다 임신 중 급격히 늘어난 살 때문에 스트레스를 받는 여성들이 상당히 많다. 일반인이 살빼는 것도 쉽지 않은 상황에 임신 중 급격히 늘어난 살을 빼는 것은 쉽지 않은 일이다.

출산 전 매력적인 몸매로 다시 돌아가기 위한 성공적인 산후 다이어트에는 어떤 방법이 좋을까. 산후관리전문 클리닉 미체원의 고영익 원장으로부터 산후비만 관리에 대한 조언을 들어봤다.

산후다이어트에서 가장 중요한 핵심은 먼저 몸에 맞는 방법을 찾아 제대로 빼는 것이다. 이를 위해서는 출산 후 산모의 몸 상태를 정확히 체크해야 한다.

산후비만은 임신과 출산이라는 생리적 전환점을 거치며 발생한 것이므로 일반비만과는 다르다. 임신기간 태아를 보호하기 위해 복부, 엉덩이, 허벅지에 많은 양의 지방이 단시간 내 축적돼 출산 후 체중이 감소된다고 해도 복부와 허벅지에 체지방이 남아 몸매가 볼 품 없게 된다.
이 같은 체형변화가 골반 확장이나 변형으로 몸이 더 망가질 수 있으므로 무엇보다 골반확장과 근골격계 변형을 제대로 회복하는 것이 중요하다.

산후 비만을 예방하려면 일단 체중 조절점을 알아둬야 한다. 출산 후 3개월 이내에 체중을 조절하면 임신 전 체중으로 돌아가기가 수월해진다. 이는 우리 뇌에서 자기 체중을 기억하는 기능이 있어 체중이 늘거나 줄었을 때 원래 체중으로 돌아오는 현상이 나타나기 때문인데 이 기능은 임신 중에는 작동하지 않다가 출산 후 3개월쯤 나타난다.

또한 출산 후 너무 많이 먹지 않도록 해야 하는 것은 당연하다. 대부분의 엄마들이 모유를 잘 나오게 하기 위해 많이 먹어야 한다고 생각하지만 세계보건기구에서는 모유수유 시 임신 전보다 500칼로리만을 더 섭취할 것을 권하고 있다.

아울러 임신 중 체중 증가폭이 클수록 산후비만 가능성이 크므로, 임신기간 중 체중관리를 잘하는 것이 중요하다. 되도록 임신 중 평균 체중 증가량(10~15kg)을 체크하고 조절하도록 하자.

고영익 원장은 "산후비만의 해결은 빨리 빼는 것보다 제대로 빼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산후종합검진 등을 통해 출산 후의 몸 상태를 정확히 진단한 후 필요한 경우 골반교정을 병행하며 해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기자(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베이비 키즈 맘 엑스포’의 눈과 발이 될 ‘스마트 맘’ 여기 모여라!
GS샵, 555명에게 ‘올킬뷰티세트’ 증정
‘더킹’ 하지원, 사랑스럽거나 쿨하거나
농협, 食사랑農사랑 대국민 프러포즈
실패 확률 0%, 기본 그루밍법으로 훈남되는 비법 공개!

입력 2012-05-23 13:25:38 수정 2012-05-23 13:25:38

#키즈맘 , #임신출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