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우리 아이, 스마트폰 유해정보로 부터 지키세요”

입력 2012-05-29 11:19:32 수정 2012-05-29 11:20:2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KT는 부모가 자녀 스마트폰의 유해정보 접근을 원천 차단하고, 게임이나 메신저 등의 사용 시간을 원격으로 조절할 수 있는 ‘올레 자녀폰 안심’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29일(화) 밝혔다.

최근 청소년들의 스마트폰 사용이 급증함에 따라 청소년들의 음란사이트와 유해 앱 사용 문제, 스마트폰 게임중독 등이 사회적 이슈가 되고 있다.

‘올레 자녀폰 안심’ 서비스는 청소년들이 스마트폰을 통해 음란, 폭력, 도박, 피싱 등의 유해사이트와 유해 앱에 노출되는 것을 차단하여, 자녀들이 안전하게 스마트폰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한다. 안드로이드OS 2.2 이상의 자녀 폰으로 올레마켓이나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올레 자녀폰 안심’ 앱을 다운받아 사용 가능하며, 아이폰은 서비스 이용 불가하다.

KT와 인터넷 유해정보 차단 전문기업 ㈜플랜티넷이 공동 협력하여 개발한 ‘올레 자녀폰 안심’ 서비스는 국내 최대인 500만 개 이상의 유해 사이트 및 유해 앱 데이터베이스를 바탕으로 3G, LTE, 와이파이 등 모든 네트워크에서 유해정보 접근을 원천 차단한다.

또한, 월평균 3만 건 이상의 새로운 유해사이트, 앱 정보를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해 새롭게 생겨나는 유해사이트와 앱에 대한 접근도 차단해준다.

이와 더불어, 청소년들의 스마트폰 게임중독이나 메신저중독 등을 예방할 수 있도록 부모가 자녀의 특정 앱 사용 시간을 원격으로 조절할 수 있는 기능도 제공한다. 안드로이드 단말을 사용하는 부모는 해당 앱을 다운 받아 사용할 수 있으며, 아이폰은 모바일에서, 피쳐폰 사용 부모는 PC에서 올레닷컴에 접속해 서비스 이용 가능하다.

특히, 자녀의 스마트폰 사용통계를 비롯해 앱 삭제나 단말 초기화 등의 변동사항에 대해서도 부모가 문자메시지로 받아볼 수 있어, 자녀의 스마트폰 이용을 실질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올레 자녀폰 안심’ 서비스는 월정액 2,000원의 부가서비스이며, 서비스 가입은 전국 3천여 올레 매장 및 올레 프라자를 방문하거나 올레고객센터(휴대폰 100번)를 통해 가능하다.

KT 개인FI센터 곽봉군 센터장은 “청소년들에게 청정 스마트폰 환경을 제공함으로써 자녀들이 안심하고 스마트폰을 사용할 수 있게 됐다”며 “18세 이하 청소년 스마트폰 사용자가 급증하고 있는 상황에서 KT가 자녀들의 올바른 스마트폰 사용문화를 정착하는데 앞장 설 것”이라도 밝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기자(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라이벌 시대 - 식초 음료] 대상 ‘마시는 홍초’ VS 샘표 ‘백년동안’
· 김남주, 완판의 끝은 어디? 컬러 백 줄줄이 완판
· [기자의 눈] 이마트의 병행수입을 보며...
· 제왕절개로 태어난 아이, 비만 위험 2배
· 역시 고소영! 무보정 파파라치 컷 “진정한 여신포스”
· 국민 당 섭취량 위험 수준···‘커피 등 가공식품 탓’

입력 2012-05-29 11:19:32 수정 2012-05-29 11:20:21

#키즈맘 , #임신출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