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메디포스트, 폐 치료제 ‘뉴모스템’ 상용화 기대

입력 2012-05-31 17:59:06 수정 2012-05-31 18:00: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메디포스트는 줄기세포를 이용한 폐질환 치료제 뉴모스템의 제 2상 임상시험 승인을 식품의약품안전청(식약청)에 신청했다고 31일 밝혔다.

뉴모스템은 미숙아 사망과 합병증의 주요 원인인 기관지 폐 이형성증 치료제로, 제대혈(탯줄 내 혈액)에서 추출한 간엽줄기세포를 이용해 폐 조직을 재생시키고 염증소견을 개선시키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현재 뉴모스템은 메디포스트와 성균관의대 삼성서울병원 소아청소년과 박원순·장윤실 교수팀이 공동 연구 중이며, 지난해 12월 제 1상 임상시험 환자 투여를 완료하고 결과 분석 등을 거쳐 이번에 제 2상 임상시험을 신청하게 됐다.

메디포스트 관계자는 “기관지 폐 이형성증 환아를 대상으로 ‘뉴모스템’의 안전성 등에 관한 제 1상 임상시험을 성공적으로 마쳤으며, 이번 제 2상 임상시험을 통해 유효성 및 안전성 등을 관찰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또한 메디포스트는 현재 발달성 폐질환의 대체 치료제가 없기 때문에, 제 2상 임상시험 종료 후 상용화를 목표로 뉴모스템의 희귀의약품 지정을 추진하고 있다.

한편 뉴모스템은 이미 치료용 조성물에 대해 국내와 싱가포르 특허를 획득했으며, 2008년과 2010년 두 차례에 걸쳐 보건복지부에서 주관하는 ‘보건의료연구개발사업’의 ‘신약 비임상·임상시험 지원 과제’에 선정돼 4년간 연구비를 지원받고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승연 기자 (l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이승연기자의 연예가 톡] 먹어도 안찌는 종자는 따로 있다?
· ‘넝쿨당’ 차윤희, 핫한 패션으로 여심 달군다!!
· '김수현·신화·김연아’ 교복 모델 하면 뜬다고?!
· [워킹맘!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얄미운 동서, 내편으로 만들려면···

입력 2012-05-31 17:59:06 수정 2012-05-31 18:00: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