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64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88
"길거리 화장품" 주의…피해사례 급증 | Kizmom 뉴스

전체뉴스

Total News

"길거리 화장품" 주의…피해사례 급증

입력 2012-06-05 11:16:47 수정 2012-06-05 11:16:4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더운 날씨에 피부가 예민해지는 요즘 화장품 부작용을 호소하는 사례가 많아지고 있다. 특히 길거리에서 청소년 등을 상대로 판매된 화장품의 소비자 불만이 매년 증가하고 있다.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는 전국 10개 소비자단체의 1372소비자상담센터에서 3~5월 접수한 화장품 관련 부작용 상담 사례가 2010년 325건, 2011년 407건, 올해 266건으로 전체 건수의 36.8%에 달했다고 5일 밝혔다.

통상 봄부터 여름까지 황사, 꽃가루 등 유해성분과 자외선이 늘어 피부가 민감해지면서 화장품 사용량이 늘어나기 때문으로 설명했다.

특히 길에서 화장품을 산 소비자들의 피해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노점상들은 화장품 관련 설문조사를 한다며 접근하고서 피부 테스트 또는 기초화장품 무료 증정으로 환심을 사고서 결국에는 비싼 화장품 세트를 할부로 사도록 하는 수법을 쓴다.

이런 식으로 피해를 본 사례 상담이 2010년 498건, 2011년 700건, 2012년 1~5월 368건이다.
길거리에서 화장품을 산 전체 불만상담(1천566건) 중에 미성년자에게 보호자의 동의 없이 화장품 세트를 판매했다는 상담은 646건(41.3%)에 달했다.

더욱이 이런 피해가 2010년 190건(38.2%), 2011년 289건(41.3%), 올해 1~5월 167건(45.4%) 등 증가 추세여서 미성년자들이 더 많이 주의해야 한다.

소비자단체협의회는 화장품을 구매할 때 ▲용기 및 포장에 명시된 사용기간과 성분 확인 ▲길에서 무료 피부테스트나 화장품 증정 등의 상술에 현혹되지 말 것 ▲구매 시 바로 포장을 개봉하지 말 것 등을 당부했다.

미성년자가 보호자의 동의 없이 샀으면 미성년자 본인 또는 법정 대리인이 계약취소 의사를 통지할 것과 청약철회 또는 계약취소 의사를 방문 또는 전화상으로 통지했다 해도 내용증명우편으로 근거 자료를 남기라고 주문했다.

화장품과 관련 피해 상담은 소비자상담센터(☎1372)에서도 할 수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남자아이돌 춘추전국시대, 천하제패의 주인공은?
· [리뷰] 영화 ‘후궁’, ‘야한영화 아닙니다’
· 개인컵 가져오시면 그린머그 드려요
· [김소형의 웰빙맘 프로젝트] 더위는 아토피의 적
· 아이유, 상큼 발랄 ‘여름 요정’으로 변신!
입력 2012-06-05 11:16:47 수정 2012-06-05 11:16:4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