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시크’ 최다니엘 vs ‘포멀’ 유준상, 같은 가방 다른 느낌

입력 2012-06-05 12:03:37 수정 2012-06-05 12:04: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최다니엘과 유준상이 같은 백팩 아이템을 각기 다른 스타일의 옷에 매치하여 서로 다른 매력을 뽐냈다.

SBS 드라마 ‘유령’에서 천재 해커 하데스라는 예명을 갖고 있는 박기영 역을 맡은 최다니엘은 청바지에 화이트 티셔츠와 네이비 점퍼를 입고 모자를 눌러쓴 채 그레이 백팩을 착용하여 시크한 룩을 완성했다.

KBS2 ‘넝쿨째 굴러온 당신’의 유준상은 화이트 셔츠에 타이를 매고 체크 재킷을 입고 네이비 백팩을 착용하여 활동성 있는 비즈니스 캐주얼 룩을 보여줬다.

이들이 착용한 백팩은 최근 남성들에게 가장 큰 인기를 끌고 있는 패션 액세서리 아이템이다.
백팩은 지난해 말부터 눈에 띄게 인기몰이를 시작하더니 올 들어 남자 연예인들이 드라마나 쇼오락 프로그램에서 캐주얼과 비즈니스룩에 백팩을 멘 모습이 자주 노출되면서 이를 찾는 남성들이 대폭 증가하고 있다.

또한 무선 인터넷의 확산으로 아이패드, 태블릿 PC, 넷북 등 휴대 가능한 전자기기의 사용이 늘면서 이를 편리하게 휴대할 수 있는 큰 사이즈의 가방이 인기를 끌고 있는 것이다.

쌤소나이트 레드 마케팅 담당자는 “젊은 남성들 사이에서 백팩의 인기가 좋아지면서 활동적인 이미지를 연출하기에 백팩이 대표적인 아이템이 되었다. 또한 다양한 디자인의 백팩 출시로 캐주얼과 정장에 잘 어울리는 제품을 선택할 수 있는 기회가 늘어나면서 전체적인 백팩 판매가 더욱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남자아이돌 춘추전국시대, 천하제패의 주인공은?
· [리뷰] 영화 ‘후궁’, ‘야한영화 아닙니다’
· 개인컵 가져오시면 그린머그 드려요
· [김소형의 웰빙맘 프로젝트] 더위는 아토피의 적
· 아이유, 상큼 발랄 ‘여름 요정’으로 변신!
입력 2012-06-05 12:03:37 수정 2012-06-05 12:04: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