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닥터진’ 속 유미나의 변신? 박민영이 추천하는 스타일링

입력 2012-06-12 17:52:51 수정 2012-06-12 17:53: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독특한 소재로 큰 관심을 받고 있는 MBC 드라마 ‘타임슬립 닥터진’이 연일 화제다. 특히 과거와 현재를 넘나드는 극 중에서 사랑스러운 여주인공 역할을 맡은 박민영은 전작에 이어 ‘사극퀸’으로 자리 잡았다.

당차고 활달한 현대의 ‘유미나’와 단아한 양반집 규수 ‘홍래영’의 1인 2역으로 분한 박민영이 모델로 있는 꼼빠니아 화보를 통해 스타일링을 제안한다.

▲ 단아함의 극치, 홍래영에게 제안하는 ‘청순룩’


몰락한 양반가 규수인 홍래영은 타임캡슐을 타고 과거로 온 진혁(송승헌)을 만나 점차 성장해간다.

빛깔이 고운 한복에 정성스레 땋은 머리가 상징인 규수가 현대에 등장한다면 청순미를 강조한 스타일링으로 대신할 수 있을 것이다.

화보 속 박민영처럼 핑크 컬러의 쉬폰 스커트와 화이트 컬러 상의를 매치하면 청순한 스타일링이 완성된다. 여성미를 극대화 시켜주는 핑크컬러는 전체적인 분위기를 한층 사랑스럽게 만들어줄 것이다. 밴드 디테일이 더해져 독특한 느낌을 강조할 수 있는 것은 물론 슬림한 실루엣을 살릴 수 있다.

▲ 씩씩하고 밝은 유미나, 활동성 높은 ‘컬러룩’


‘타임슬립 닥터진’ 속 쾌활하고 씩씩한 레지던트 2년차 ‘유미나’이기도 한 박민영은 잠시 등장한 현대 장면에서 특유의 스타일링으로 눈길을 끌었다. 민트 컬러로 포인트를 줬던 유미나에게 더욱 시원해 보이는 블루컬러를 추천한다.

화이트 진과 시원해 보이는 블루 컬러의 스트라이프 블라우스를 매치하면 유미나처럼 사랑스럽고 밝은 스타일이 완성된다. 군더더기 없는 깔끔한 스타일에는 다양한 아이템보다는 포인트 줄 수 있는 뱅글이나 시계 등으로 마무리하면 유미나만큼 당찬 현대여성 스타일을 완성할 수 있다.

꼼빠니아 관계자는 “드라마 속 박민영처럼 단아함과 사랑스러움을 넘나드는 비결은 스타일링에 달려있다”며 “전체적인 색감이나 스타일링 방법에 따라 분위기는 크게 좌우될 수 있으므로 이에 신경 쓰면 올 여름을 더욱 시원하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라이벌 시대 : 코스메슈티컬] 차앤박 VS 닥터자르트
· ‘넝쿨당’ 김남주, 스타일리시한 패션 비결은?
· 지현우, 유인나의 ‘인현왕후의 남자’ 다시본다
· 여름간식, 입맛 따라 만들어 먹는 DIY상품 인기
· 애니데이, 여성들의 여름 위한 ‘333클래스’ 개최
입력 2012-06-12 17:52:51 수정 2012-06-12 17:53: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