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이베이코리아, ‘정보화마을’ 활성화 위한 MOU 체결

입력 2012-06-13 14:45:57 수정 2012-06-13 14:46: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이베이코리아가 행정안전부, 정보화마을중앙협회와 함께 정보화마을 활성화를 위한 업무 제휴식을 13일 정부중앙청사에서 개최했다.

이를 통해 3자는 정보화마을의 주요 특산품 및 체험상품을 개발하고, 온라인을 통한 판로를 확대함은 물론, 이를 위한 다양한 홍보와 캠페인을 공동 진행함으로써 정보화마을의 인지도를 제고해 나갈 계획이다.

이베이코리아는 정보화마을 특산품 및 체험상품 판로 확대를 위한 민간분야 최우수 쇼핑몰로 인정받아 이번 제휴를 함께 추진하게 됐다.

이로써 옥션과 G마켓사이트에서는 정보화마을의 우수상품을 발굴 및 기획해 단독 전문관을 통해 판매할 예정이다. 판매촉진을 위한 다양한 마케팅을 진행하고, 더불어 해당 주민들에 온라인판매를 위한 무상 교육을 지원하게 된다. 또 강원, 충청, 충북, 전남, 전북, 제주 등 기존 이베이코리아가 MOU를 체결했던 자치단체와 협력해 옥션과 G마켓 사이트에서 운영 중인 지역특산물관에 정보화마을상품을 연동해 판매할 계획이다.

정보화마을은 2001년부터 시작, 정보화에 소외된 농산어촌 지역의 정보격차 해소를 위한 행정안전부의 대표 IT인프라사업으로, 현재 전국 363개 마을이 운영되고 있다.

한편 이베이코리아는 G마켓과 옥션을 통해 100여개 지방자치단체의 각 지자체 특성별 농특산물 및 여행 상품의 홍보 촉진을 진행 중이다. 2008년 1월 충남 부여군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5개 광역자치단체, 9개 기초자치단체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MOU를 맺기도 했으며, 매년 ‘지방자치단체 e마케팅 페어’를 개최하고 있다. 올해는 전라북도, 전라남도와 잇달아 MOU를 체결한바 있다.

박주만 이베이코리아 대표이사는 “국내 온라인 유통시장의 선도자로서 그 노하우를 활용해 정보화마을에 대한 홍보, 마케팅, 신규상품 개발을 위해 아낌없는 지원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서필언 행정안전부 제1차관은 “판로 및 홍보 부족으로 애로가 많았던 정보화마을에 새로운 도약과 전기를 마련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민간분야 최우수 쇼핑몰인 이베이코리아와 협력을 통해 정보화마을의 경제적 기반이 더욱 탄탄해 질 것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승연 기자 (l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베이비 키즈 맘 엑스포, 행운의 숫자를 잡아라
· 빨간 국물 꼬꼬면 ‘앵그리꼬꼬’, 이번에도 대박?
· ‘혼수가구 마지막 떨이’ 전시·흠집 상품 최대 63%
· 존슨즈베이비, “우리 아이 스트레스 지수 체크해보세요”
· 식약청, ‘여름철 어패류 섭취 시 수돗물 세척 충분히’
입력 2012-06-13 14:45:57 수정 2012-06-13 14:46: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