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불황 이기는 키워드, 중소기업 ‘아이디어’였다

입력 2012-06-14 15:45:32 수정 2012-06-14 15:46: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GS샵이 지난 1월 1일부터 6월 10일까지 판매된 상품을 집계한 결과 올해 상반기에는 불황 여파로 실속 상품이 고루 사랑 받은 가운데 특히 편리하고 톡톡 튀는 중소기업 아이디어 상품이 상위권에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히트상품 1위는 27만 세트 가까이 판매된 한경희 진동파운데이션이었다. 진동파운데이션은 진동 퍼프가 파운데이션을 고르게 바를 수 있도록 도와주는 신개념의 아이디어 상품이다.

홈쇼핑은 물론 화장품 업계에 진동 열풍을 일으킨 원조 진동상품으로 수많은 미투상품(me too)이 쏟아지기도 했다. 한경희 브랜드는 스팀청소기로 2005년 히트상품 1위에 오른 것에 이어 7년 만에 진동파운데이션으로 1위에 오르는 쾌거를 올렸다.

세척 후 낱개 포장한 산지애 세척사과도 20만개가 팔리며 2위에 올랐다.

염색약을 거품 형태로 만들어 튀거나 묻지 않고 빠르게 염색할 수 있는 버블비 염색약은 19만 세트가 판매되며 3위를 기록했고, 밀봉이 주기능인 일반 랩과는 달리 접착력을 더해 음식을 담을 수 있는 용기의 기능까지 추가한 그래드 매직랩은 16만 세트가 판매되며 6위에 올랐다.

조성아22 올킬파운데이션도 15만 세트가 판매돼 7위에 이름을 올렸다. 케이스를 돌려서 수분 베이스와 파운데이션을 조절해 피부상태에 알맞게 사용할 수 있다는 점 때문에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로써 조성아는 GS샵 히트상품에 6년 연속 이름을 올리는 기록을 세우게 됐다.

그 밖에 5위의 모르간 슈즈, 8위 시슬리 핸드백, 9위 아디다스 티셔츠 등은 브랜드, 품질, 디자인 및 합리적인 가격까지 어느 것 하나 놓치기 싫은 패셔니스타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또 10위권 내에 들지 못했지만 10년 전 가격 마케팅을 펼쳤던 트라이 남성 은나노 팬티 10종 세트(3만9900원)는 16위에 오르며 선전했다.

김광연 GS샵 대외협력부문장 상무는 “올해 상반기는 전체적으로 소비가 위축돼 어려움이 많았던 시기지만 좋은 상품과 가격에 고객들이 반응한다는 것을 다시 한 번 확인 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트렌드를 주도하고 고객들의 마음을 움직일 수 있는 새로운 상품을 많이 발굴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GS샵은 오는 6월 23일~24일 양일간 베스트 오브 더 베스트 특집방송을 실시하고 5만원 이상 상품 3회 이상 구매 시 사은품으로 리엔샴푸 5개를 증정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승연 기자 (l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라이벌시대] 견고한 GS샵 벙커, 융단폭격에도 ‘이상 무’
· [이승연기자의 연예가 톡] 급래머? 갑작스러운 글래머 스타들
· 초등학생 5만명 꽃 키우기 체험교육
· 웅진씽크빅, 아이들 잠자리 친구 ‘자몽이’ 론칭
· 확 달라겼다! 2012 화장품 업계 모델발탁 트렌드
입력 2012-06-14 15:45:32 수정 2012-06-14 15:46: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