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오피스 룩도 다이어트! 시원하고 당당하게!!

입력 2012-06-27 11:46:18 수정 2012-06-27 11:47:2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아무리 덥다 하더라도 티셔츠에 반바지 차림으로 출근 할 수는 없는 노릇. 또한 오피스 룩을 대표하는 꽉 조이는 블라우스와 빈틈없는 펜슬 스커트는 입는 사람뿐 아니라 보는 사람 마저 답답하게 느껴진다.

그러나 이렇게 전형적인 오피스 룩도 가벼운 변화를 준다면 시원하고 새로운 분위기 연출이 가능하다. 요즘 같이 무더운 여름, 셔츠원피스와 크롭 팬츠를 활용하여 스타일도 살리면서 시원함까지 동시에 충족시켜주는 오피스 룩을 제안한다.

▲ 셔츠 원피스로 스타일과 시원함을 동시에


여성이라면 여름 패션 아이템으로 원피스를 꼽는 것에 대해 이견을 내지 않을 것이다. 위 아래가 하나로 연결되어 있어 활동하기도 편하고 시원함까지 선사하는 여름 원피스는 아침마다 상하의 코디를 신경 쓰지 않아도 되기 때문에 여름이면 특히 사랑 받는 아이템이다.

그 중에서도 셔츠형 원피스는 지나치게 캐주얼 해 보이지 않는 장점이 있어 사무실에서도 완벽한 룩을 완성 할 수 있다. 라코스테의 한 관계자는 “미니멀한 스타일의 셔츠형 원피스는 심플하고 모던한 느낌을 주기 때문에 단정함을 유지해야 하는 오피스 레이디들에게 인기가 많다. 이러한 셔츠형 원피스는 단색의 솔리드 컬러를 선택해야 가볍지 않고 세련되어 보인다.

또한 미니멀한 느낌의 박스형 원피스라면 허리 부분에 벨트를 묶어 주는 것만으로도 여성스러움을 강조할 수 있고 간결하면서 볼드한 악세서리와 함께 연출하면 보다 세련된 룩은 완성할 수 있다.”고 전했다. 뿐만 아니라 셔츠형 원피스는 라피아 소재의 바캉스 백이나 챙이 넓은 모자와 함께 고급스러운 리조트 룩으로도 변신 가능한 기특한 아이템이다.

▲ 활동성을 강조한 포멀 팬츠


세련되고 당당한 커리어 우먼을 대표하는 아이템인 포멀한 느낌의 팬츠도 화이트 셔츠와 블랙 팬츠라는 다소 식상한 공식에서 조금만 벗어나면 시원한 스타일을 연출 할 수 있다. 팬츠는 활동성을 강조하면서 당당한 스타일을 동시에 만족시켜 주기 때문에 오피스 룩에서 없어서는 안 되는 아이템이다.

특히 이번 시즌에는 딱 떨어지는 정장 팬츠 보다는 자연스러운 주름을 만들어 편안해 보이는 스타일이, 발목을 덮는 답답한 길이 보다는 반바지나 7부 정도 내려오는 크롭 팬츠가 많이 선보여지고 있다. 컬러 역시, 더워 보이는 어두운 컬러 대신 화이트를 비롯한 베이지와 파스텔 톤의 시원한 느낌의 팬츠가 유행이다.

이러한 팬츠들은 하늘거리는 소재의 블라우스를 매치하면 여성스러운 느낌을, 에스닉한 느낌의 프린트 티셔츠나 파스텔 계열의 린넨 자켓을 코디한다면 세련된 오피스 룩을 연출 할 수 있다. 또한 팬츠로 연출하는 오피스룩에는 클러치 백이나 메탈릭한 느낌의 시계를 함께 매치하면 스마트하고 감각적인 스타일을 완성 할 수 있다.

올 여름, 사무실에서도 시원함과 세련됨 모두 놓치지 않기 위해서 디테일이 많은 옷 보다 최대한 심플하면서 깔끔한 스타일을 우선적으로 고려해야 한다는 것 역시 잊지 말자.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베이비키즈맘엑스포, 무슨 경품이 이렇게 많아?
· 아이와 함께한 사진 올리면 경품 '왕창' 쏟아져요
· 유아 스트레스, 사랑의 터치로 해결
· ‘섹시’ 이효리 vs ‘청순’ 윤아, 누가 더 잘 어울려?
· ‘좋은 아빠 되는 법’ 알려드리러 갑니다

입력 2012-06-27 11:46:18 수정 2012-06-27 11:47:2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