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드라마 속 그녀들의 4人4色 스타일 따라잡기!

입력 2012-07-02 18:09:23 수정 2012-07-02 18:10:3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브라운관엔 여풍이 거세다. 안방극장을 장악한 여배우들은 매력적인 캐릭터를 완벽하게 연기하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뿐만 아니라 패셔너블한 그녀들의 스타일은 연일 화제를 모으며 드라마에 보는 재미를 더한다. 완벽한 스타일에 엣지까지 더한 그녀들의 패션 비결은 뭘까?

▲ 이지적인 그녀들의 남다른 느낌을 닮고 싶다면?

MBC ‘아이두 아이두’, SBS ‘신사의 품격’ 속 황지안(김선아)과 서이수(김하늘)는 도회적인 분위기를 살린 스타일링을 연출한다. 셔츠와 팬츠, 스커트 등으로 세련되고 깔끔한 느낌을 더하는 그녀들은 액세서리를 활용해 스타일리시한 면모를 부각시킨다.

황지안처럼 카리스마가 넘치는 패션을 연출할 땐 군더더기 없는 아이템을 활용하자. 고급스러운 디자인의 시계, 시크한 느낌을 한껏 담아낸 선글라스는 황지안을 능가하는 카리스마를 연출해 준다. 실제로 그녀는 강렬한 레드 컬러의 셔츠와 고급스러운 블랙 컬러의 시계로 스타일링을 완성해 시선을 모았다.

감각적이고 세련된 느낌의 서이수 스타일링을 닮고 싶다면 유니크한 아이템을 활용하자. 비치룩에서만 매치할 수 있는 스트로 햇을 스타일링에 자연스럽게 녹여낸다면 패셔너블한 서이수 패션을 연출할 수 있다. 또한 블링블링한 펌프스힐은 이지적인 느낌을 한껏 살려줄 수 있는 아이템이다.

▲ 러블리 한 가득! 여성미는 덤으로!

KBS2 TV ‘빅’의 두 여자 장마리(수지), 길다란(이민정)의 스타일링은 비슷하면서도 다르다. 장마리는 러블리하고 귀여운 느낌을 연출하기 위해 패턴과 디자인에 공을 들이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는 하트패턴의 예쎄 블라우스를 활용해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고조시켜 눈길을 끌었다.

그녀처럼 통통 튀는 매력을 어필하고 싶을 땐 귀여운 스타일의 시계, 여성스러운 팔찌 등을 매치해 스타일링에 힘을 더하자. 또 책가방 모양을 닮은 클래식한 핸드백을 매치하면 깔끔하면서도 어린 느낌을 어필해 보호본능을 자극 할 수 있다.

길다란은 러블리하지만 깔끔하고 여성스러운 느낌을 강조한다. 그녀는 디테일이 돋보이는 올리브데올리브의 블라우스로 사랑스러우면서 차분한 분위기를 강조했다. 길다란처럼 여성스러운 스타일을 연출하고 싶을 땐 컬러감이 돋보이는 슈즈를 활용해 스타일링에 생기를 불어넣는 것도 중요하다. 또 장마리 스타일과 마찬가지로 사랑스러운 분위기의 시계, 팔찌로 패션을 완성시켜보자.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입력 2012-07-02 18:09:23 수정 2012-07-02 18:10:3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