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분당차병원, 비용절감 캠페인

입력 2012-07-04 11:53:07 수정 2012-07-04 11:54: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CHA 의과학대학교 분당차병원은 교직원 및 병원을 이용하는 모든 고객을 대상으로 비용절감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4일 밝혔다. 이 캠페인은 불필요한 비용을 절감해 이를 의료서비스에 재투자하고, 절감된 비용을 환우 후원기금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교직원 대상으로 진행되는 절약콘테스트는 절약(Reduce), 재사용(Reuse), 재활(Recycle)의 3R을 기본 개념으로 한다. 이를 위해 각 진료과 및 부서별로 총 23개 팀이 독창적인 절감 기획안을 제출했으며, 이를 토대로 9월까지 절감 활동을 실시하고 오는 10월에는 각 진료과 및 부서별 활동 내용을 평가하기로 했다. 분당차병원측은 절약콘테스트 활동의 실제 절감액 중 일부분을 인센티브로 제공함으로써 교직원의 사기증진 및 경비절약을 통한 경영수지 개선을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절약콘테스트와 함께 교직원과 병원을 이용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자원 절약 마인드를 심어주기 위한 에너지 자원 절약 운동도 펼쳐진다.

분당차병원의 내부 직원들에게는 생활 속 에너지 절약 행동 지침인 절약 10계명을 제정하여 전파한다. ▲개인 머그컵 사용하기 ▲업무 외 시간에는 모니터 전원 끄기 ▲퇴근 시 사무기기의 플러그 뽑기 등 직원들이 회사 업무 중 실천할 수 있는 자원 절약 운동을 독려할 예정이다.
또 페이퍼타올과 같이 병원 내 자원 중 대표적인 과소비 자원에 대해서는 절약 독려 슬로건을 부착함으로써 병원을 이용하는 고객들에게 자원절약의 생활화를 알릴 예정이다. 고객들을 대상으로 한 에너지 자원 절약 운동을 통해 절감된 비용은 분당차병원의 환우 후원 기금인 수호천사 기금으로 적립하여 사용할 방침이다.

지훈상 분당차병원장은 “이번 비용절감 캠페인은 단순히 아끼는 것이 아닌 독자적이고 차별화된 업무개선 방안을 창출하여 불필요한 비용을 줄이고 궁극적으로는 의료서비스의 향상을 통해 내·외부 고객을 동시에 만족시키기 위해 기획했다”며 “일회성이 아닌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장기 프로젝트로 진행되도록 하여 혁신적이고 창조적인 조직문화로 정착되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승연 기자 (lsy@kmomnews.com)



입력 2012-07-04 11:53:07 수정 2012-07-04 11:54: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