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트렌디한 남자의 여름패션, 그 비밀아이템은?

입력 2012-07-24 15:59:18 수정 2012-07-24 16:00:2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스타일리시한 남자가 사랑 받는 시대. 특히 여성들의 로망인 티셔츠와 팬츠 하나만으로도 패셔너블한 느낌을 연출한다면 더할 나위 없이 완벽하다. 깔끔하면서도 귀여운 캐릭터를 활용한 티셔츠는 나이를 불문하고 캐주얼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분위기를 더해준다. 남자의 스타일에 힘을 더해 줄 아이템을 알아보자.


▲ 트렌디하고 스타일리시한 남자! 나이 따라 스타일 따라~


캐릭터 무늬가 가미된 티셔츠는 좀 더 캐주얼하고 생기 넘치는 분위기를 더해준다. 20대라면 KBS2 TV ‘넝쿨째 굴러온 당신’의 차세광(강민혁)처럼 컬러 배색과 캐릭터 프린트가 어우러진 ‘S+ by trugen’의 티셔츠를 활용해보자. 커다란 비버 캐릭터 프린트는 귀엽고 발랄한 분위기를 더해주고 남성적이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면모를 한껏 살려준다.


적당한 소매 길이는 여름은 물론 간절기에도 활용하기 좋다. 데님팬츠는 물론 여름을 맞은 20대 남성들의 반바지 스타일링에 매치하면 군더더기 없는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 또한 남성의 실루엣을 살리는 감각적인 디자인이 더욱 탄탄하고 건강미 넘치는 남자 패션을 완성시켜 준다.


30대 남성에게 캐릭터 티셔츠는 조금 부담스러울 수 있다. 이때 KBS1 ‘별도 달도 따줄게’의 한민혁(고세원)의 스타일링을 참고하는 것은 어떨까. 그는 스트라이프 셔츠에 포켓 디테일이 곁들여진 티셔츠 스타일링을 연출해 여심을 흔들었다. 포켓 디테일에 더해진 비버 캐릭터가 개성 넘치는 ‘S+ by trugen’의 티셔츠는 스타일리시함이 무르익은 30대를 표현했다.


스트라이프 패턴과 작지만 임팩트 있는 비버 캐릭터가 젊은 감각을 더해준다. 30대 남성의 점잖은 느낌을 살려주는 포켓 디테일, 스타일리시하고 활동적인 느낌의 스트라이프 패턴은 오피스룩에도 활용할 수 있다. 화사한 컬러의 재킷과 팬츠를 매치하면 깔끔하고 트렌디한 분위기를 한껏 살려준다.


S+ by trugen은 여름 시즌 한정품으로 브랜드의 대표 상징 모티브인 비버를 활용해 티셔츠를 출시했다. 비버 티셔츠는 ‘스킨스쿠버 비버’, ‘비치 비버’ 등 여름에 맞게 다양하게 변신한 비버가 스타일리시하고 트렌디한 분위기를 연출해 준다. 비버 티셔츠는 7월 중순 출시돼 전국 롯데백화점 S+ by trugen 19개 매장에서 구매할 수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입력 2012-07-24 15:59:18 수정 2012-07-24 16:00:2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