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로맨틱 윤아 VS 러블리 수지, 첫사랑 아이콘 대결

입력 2012-07-27 13:50:02 수정 2012-07-27 13:51: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남성들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있는 첫사랑 아이콘 윤아와 수지가 러블리룩으로 패션대결을 펼쳐 화제다.

어느 한쪽 손을 들어줄 수 없는 삼촌 팬들의 행복한 고민을 뒤로하고 그녀들의 패션을 분석해봤다.

▲ 수채화 같은 순정만화 여주인공 윤아

먼저 KBS ‘사랑비’에서 열연한 윤아는 파스텔톤의 차분한 컬러감이 돋보이는 패션으로 청순한 분위기의 러블리한 패션들을 주로 선보였다.

수채화 느낌의 플라워 프린트가 돋보이는 주름치마에 파스텔 옐로우 컬러의 셔츠와 카디건을 함께 매치하여 청순하고 여성스러운 분위기를 극대화 시켰다. 또한 차분한 분위기에 비비드한 퍼플 컬러 숄더백을 매치하는 패셔너블한 센스로 균형 있는 패션을 완성했다.

▲ 통통튀는 발랄한 명랑만화 여주인공 수지

KBS ‘빅’에서 톡톡 튀고 러블리한 패션을 선보이며 일명 장마리 룩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수지는 블루와 와인 컬러 배색이 빈티지한 느낌을 전해주는 니트 원피스에 니삭스를 착용해 발랄한 분위기를 연출했으며, 화사한 코랄 컬러 숄더백을 매치하여 컬러풀한 룩을 완성했다. 오버사이즈의 리본 머리띠를 포인트로 착용해 귀엽고 사랑스러운 느낌을 배가 시켰다.

그녀들의 러블리 룩을 완성시켜준 우아하고 섬세한 디테일의 숄더백은 로에베 플라멩코 백으로 가볍고 부드러운 촉감이 특징이다. 양쪽 태슬 장식으로 포인트를 더했으며 형형색색의 컬러감이 어느 룩에 매치하더라도 세련되고 경쾌한 분위기를 연출해준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입력 2012-07-27 13:50:02 수정 2012-07-27 13:51: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