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페도라' 론칭 “유아용품에도 한류돌풍”

입력 2012-08-14 16:36:02 수정 2012-08-14 16:37: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쁘레베베가 14일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 하모니볼룸에서 신규 국내 유아용품브랜드 페도라(Fedora)의 론칭행사를 개최했다.

그리스어로 ‘신의 선물’이라는 의미를 갖고 있는 페도라는 쁘레베베가 키디 유모차 및 카시트, 맨듀카 아기띠, 줄즈 유모차, 제이제이콜 등 수입유아용품을 다루며 축적된 노하우를 기반으로 개발한 신규 브랜드이다. 쁘레베베 측은 “지난해 4월부터 자체 연구팀을 조직해 기술개발에 매진해왔다”고 설명했다.

론칭과 함께 선보이는 페도라 제품은 유모차(S7,S3,T1), 카시트(C1,C2), 식탁의자(P1) 등이다.

유모차 S7은 디럭스형이다. 국내 소비자들이 디럭스유모차의 불편한 점으로 꼽았던 지나친 무게감과 부피를 줄였다. 버튼하나로 쉽게 접히며, 접었을 때 최소화된 부피로 스스로 세워지도록 설계해 보관 시 눕히거나 벽에 기댈 필요가 없다. 색상은 플럼핑크, 베리퍼플, 애플그린, 망고옐로우 등 4가지의 비비드컬러로 구성됐다.

절충형 유모차 S3는 접었을 때 휴대용 유모차를 접은 것과 같이 작은 부피가 된다. 플럼핑크, 베리퍼플, 애플그린, 망고옐로우등비비드컬러를 적용했다. T1유모차는 쌍둥이와 연년생 아이들을 위한 제품이다.

카시트 C1은 신생아부터 약 4세까지 사용할 수 있으며, C2는 9개월~12세까지 사용 가능하다. 색상은 어스브라운, 씨블루, 썬레드, 윈드블랙 등 4가지다. 식탁의자 P1은 산뜻한 색상에 가벼운 제품으로 이동이나 세척이 용이하다.

유정찬 쁘레베베 전무는 “고객들의 아이디어와 의견을 적극 반영해 제작된 시제품은각종 테스트와 소비자 재평가를 진행했다”며“국내 고객들의 요구를 완벽하게 충족시키기 위해 론칭 시점 결정 전 까지 테스트 및 재평가 결과에 대한 연구를 진행해 제품을 보완했다”고 말했다.

정세훈 쁘레베베 대표는“국내 부모들의 육아에 대한 열정만큼 국내 유아용품 시장은 뜨겁고 세계 어느 곳과 비교해도 뒤쳐지지 않는다”며 “이러한 국내 시장에 순수국내기술로 만들어진 브랜드 페도라가 잘 성장한다면 장차 유아용품의 한류를 만들어 갈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행사에 참석한 이원근 KCL(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 단장은 “페도라 런칭쇼를 보니 국내 유모차 시장에서의 성공 가능성이 엿보인다”며 “제품라인업이 잘 갖춰져서 세계적인 브랜드로도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쁘레베베는 페도라 런칭을 기념해 예약판매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예약판매를 통해 구매한 고객에게는 유모차를 레드 스타일로 변형할 수 있는 레드커스텀패키지가 증정된다.

페도라의 전 제품은 맘스맘, 베이비파크, 토이앤맘 등 로드샵 및 온라인 쇼핑몰(G마켓, 롯데아이몰) 등에서 구매할 수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승연 기자 (l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많이 먹어도 살이 찌지 않는다?
· 자연분만 해야하는 이유
· ‘착한 일’ 하면 뮤지컬이 반값
· 폭염 특보기간 인기상품은 겨울코트?
· 풀만 먹는 다이어트는 그만, ‘맛있는 다이어트’
입력 2012-08-14 16:36:02 수정 2012-08-14 16:37:00

#키즈맘 , #임신출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