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64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88
주의력결핍 여아, 성년 되면 자살 기도 위험↑ | Kizmom 뉴스

전체뉴스

Total News

주의력결핍 여아, 성년 되면 자살 기도 위험↑

입력 2012-08-17 13:44:33 수정 2012-08-17 13:44:3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주의력결핍과잉행동장애(ADHD)를 겪은 여자아이는 성년이 된 후 자살이나 자해를 기도할 위험이 높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버클리 캘리포니아 대학 심리학과의 스티븐 힌쇼(Stephen Hinshaw) 박사가 ADHD로 진단된 140명을 포함한 6~12세의 여자아이 228명을 17~24세까지 지켜 본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메디컬 뉴스 투데이가 16일 보도했다.

어렸을 때 ADHD를 겪은 여자아이들은 다른 아이들에 비해 자살을 기도할 가능성이 3~4배, 자해를 시도할 위험이 2~3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힌쇼 박사는 밝혔다.

주의력 결핍과 충동적 행동이 함께 나타난 완전 ADHD 소녀는 성년이 된 후 자살 기도율이 22%, 주의력 결핍만 증상으로 나타난 부분 ADHD 소녀는 8%, 대조군 아이들은 6%로 나왔다.

자기 몸을 할퀴거나 칼로 베거나 불에 데이게 하거나 구타하는 이른바 자해 발생률은 완전 ADHD 그룹이 51%, 부분 ADHD 그룹이 29%, 대조군은 19% 였다.

약물남용은 이 세 그룹 사이에 별 차이가 발견되지 않았다.

이 연구결과는 ‘상담-임상심리학 저널(Journal of Consulting and Clinical Psychology)’ 온라인판에 실렸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보다 슬림해 보이게! 체형별 레인 부츠 코디법!!
· 바디 트리트먼트 어때요?
· 여자들은 모르는 멋진 오빠들의 스타일 비밀
· 내 아이 특성에 맞는 독서교육?
· 전력소모량 많은 여름철, PC 절전 노하우는?



입력 2012-08-17 13:44:33 수정 2012-08-17 13:44:3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