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세아상역, ‘아이티 의료봉사’ 지원

입력 2012-08-21 17:35:16 수정 2012-08-21 17:36: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세아상역의 지원으로 전남대 병원 의료 봉사팀이 아이티 북부 카라콜지역과 테이헤후주 지역에서 현지 주민을 대상으로 무료 진료를 펼치고 있다.

전남대병원 의료봉사팀은 세아상역의 지원을 받아 지난 12일부터 21일까지 10일간 아이티 북부 카라콜 지역과 테이헤후주 지역에서 '우리의 마음은 여러분과 함께 합니다(From Our Hearts to Your Hands)'라는 슬로건을 걸고 현지 주민을 대상으로 무료진료를 진행했다.

총 23명으로 구성된 전남대병원 의료 봉사팀은 총 3000여명 이상의 아이티 주민들에게 의료 서비스를 제공했다. 이번 의료봉사는 지난해 1월 아이티 지진 1주년 행사에 참석했던 세아상역 김웅기 회장의 아이디어로 시작됐다.

세아상역 김웅기 회장은 "지난해 위생키트 지원에 이어 아이티 주민들에게 가장 중요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게 돼 기쁘다"며 "의료부문뿐 아니라 직업훈련, 교육사업에도 지원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세아상역 2010년부터 미국 국무부, 미주개발은행, 아이티 정부와 공동으로 아이티 재건 최대 규모 사업인 아이티 산업단지 조성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이는 총 3억달러 규모의 프로젝트로 아이티 북쪽 해안에 대규모 섬유산업단지를 조성해 아이티 주민 2만여명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변비약, 1주일 복용해도 효과 없다면···
· '미친 가격' 도쿄 7만원?
· 불황에는 ‘장수상품’이 효자?
· 스트레스에 강한 아이 키우는 방법
· 선착순 10만 명에게 파리바게뜨 쿠폰 쏩니다




입력 2012-08-21 17:35:16 수정 2012-08-21 17:36:11

#키즈맘 , #교육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