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현대해상, 학교폭력 예방 ‘카운셀링 콘서트’

입력 2012-08-28 10:47:20 수정 2012-08-28 10:48: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청소년들의 학교폭력과 자살 등의 문제가 사회적 이슈로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보험사가 학교폭력 예방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현대해상(대표이사 서태창)은 청소년들과 학부모, 선생님을 초대하여 학교폭력에 대해 함께 고민하고 소통하는‘카운셀링 콘서트’를 개최 한다고 28일 밝혔다.

청소년 학교폭력 예방 프로젝트인 ‘아주 사소한 고백’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카운셀링 콘서트는 연간 총 4회로 진행될 예정이며, 오는 30일 코엑스 컨벤션홀에서 첫번째 콘서트가 개최된다.

‘아주 사소한 고백’은 청소년들이 자신의 이야기를 엽서나 페이스북, 스마트폰 어플 등을 통해 털어놓고, 누군가가 자신의 이야기를 들어준다는 위로를 받음으로써 자연스럽게 치유 되도록 하는 프로젝트이다.

올해 5월부터 현대해상과 교육과학기술부, 청소년폭력예방재단이 협약을 맺고 공동으로 진행하고 있으며, 7월이후 3,000건이 넘는 청소년의 사연이 접수 될 정도로 호응을 얻고 있다.

30일 진행되는 ‘카운셀링 콘서트’는 김현욱아나운서의사회로진행되며, 상담 전문가와 학부모 대표, 청소년 패널이 함께 선정된 사연을 읽고 고민 해결을 위한 의견을 나누게 된다. 또, 가수 이한철이청소년들과함께만든아주사소한고백프로젝트의주제가‘아주 사소한 고백(그런 말 완전 좋아)’를 함께 부르는 시간도 가진다.

현대해상 CS추진부 이경만부장은“접수된사연들을보면서우리청소년들이학교폭력은물론, 친구관계, 학업스트레스 등 다양한 고민을 가지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며 “이번 콘서트를 통해 청소년들이 서로의 고민에 대해 공감하고 해결책을 찾아보는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 기자(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워킹맘 80%, ‘여름 휴가 오히려 힘들었다’
· 가을장마에 태풍까지, 집안은 세균 번식 중?
· [김소형의 웰빙맘 프로젝트] 가을 오니 머리 숭숭 탈모, 해결책은?
· 모델 송경아, 집도 몸매만큼 그림같네
· 온라인몰서 만나는 ‘커피전문관’ 오픈



입력 2012-08-28 10:47:20 수정 2012-08-28 10:48:11

#키즈맘 , #임신출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