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환절기 피부 관리, 낮과 밤 다르게 해야

입력 2012-09-03 10:49:18 수정 2012-09-03 10:50:2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가을 장마로 더위가 잠잠해지며 본격적인 환절기가 시작됐다. 낮에는 늦여름의 열기로 후덥지근하다가도 저녁이 되면 어깨가 움츠러드는 찬 바람에 얇은 가디건을 준비하게 될 정도.

급격한 일교차로 하루에도 여름과 겨울을 오가는 피부는 쉽게 자극 받아 민감해져 붉어지고 각질이 하얗게 일어나기도 한다. 초가을에는 변화 무쌍한 날씨에 대비할 수 있도록 데이케어와 나이트케어처럼 시간 별로 구분해 관리하는 것이 필요하다.

번들거리고 끈적거리는 낮에는 가벼운 데이케어 아이템으로 끈적임 없으면서도 촉촉하게, 밤에는 외부 자극으로 지친 피부를 편안하게 쉴 수 있도록 도와주는 제품이 좋다. 깨지기 쉬운 유수분 밸런스 조절로 건강하면서도 오랜 시간 촉촉하게 보호할 수 있는 환절기 데이 & 나이트 케어 팁을 만나보자.

▲ 데이케어는 아기 다루듯 세심하고 촉촉하게

환절기 데이케어의 핵심은 ‘세심하게, 촉촉하게’라 할 수 있을 정도로 피부는 민감해져 있기 마련. 아기 피부를 다루듯 조심스럽고 세심하게 관리해야 한다. 또한 한 여름 같은 날씨에도 촉촉하고 생기 있는 피부로 유지할 수 있는 아이템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하루를 시작하는 아침 스킨케어는 피부 속 가득 에너지를 채워 하루 종일 생기 있는 피부로 유지하는 것이 좋다. 리리코스의 마린 옥시제닉 에센스(80ml/ 80,000원 대)는 청정 마린 산소와 씨톤치드 성분이 피부로 직접 흡수되어 피부 세포 재생력을 강화시키고 맑고 탄력 있는 피부로 유지시켜 준다.


아모레퍼시픽의 올 데이 밸런싱 케어 세럼(40ml/140,000대)은 감초, 녹차세포수를 포함한 10가지 아시안 보태니컬 성분들이 수면부족, 도시공해, 스트레스와 같은 외부 자극으로 약해지기 쉬운 피부의 유수분 밸런스를 잡아주고 피부 턴오버 주기를 정상화해 하루 종일 윤기가 도는 촉촉하고 매끈한 피부로 유지시켜 준다.

▲ 나이트케어는 부드럽게, 편안하게

나이트케어는 하루 종일 지친 피부가 편하게 쉴 수 있도록 여자 친구를 달래 듯 부드럽게 피부에 휴식을 주는 것이 포인트. 또한 풍부한 영양감으로 피부에 보호막을 덧씌워 밤 사이 탈락되기 쉬운 수분을 보호하고 탄력을 부여해 팽팽한 피부로 돌아갈 수 있도록 도와주는 제품이 제격이다.

다른 계절에 비해 유독 가을 피부가 푸석하게 느껴지는 이유는 각질. 강한 바람과 건조한 환경으로 인해 피부 각질층이 두꺼워지기 때문이다. 이처럼 하얗게 뜨는 각질로 피부결이 지저분해 보인다면 프리메라의 페이셜 마일드 필링(150ml/30,000대)로 부드럽고 순하게 각질을 제거해 주자. 브로콜리 성분이 피부 표면의 묵은 각질을 흡착해 부드럽게 제거하고 바이오 폴리머 필름 성분이 피부를 보호한다.

점점 길어지는 밤 시간, 야식 대신 잠들기 전 수면팩으로 다음 날 피부를 보다 촉촉하고 화사게 관리하는 것은 어떨까? 설화수의 여윤팩(120ml / 52,000원대)은 피부 친화 보습막과 한방 추출물이 피부에 수분과 영양을 공급해 다음날 피부를 더욱 윤기 있게 가꿔주는 오버나이트 팩이다. 피부 순환 촉진, 영양 공급 등으로 피부 처짐을 개선해 다음 날 아침 촉촉하고 쫀쫀한 피부를 경험할 수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몸에 좋은 슈퍼푸드, 쉽게 먹는 방법은?
· 태풍피해 낙과 농가, ‘옥션’에 상품 등록하세요
· 데뷔 10주년, 바이브 콘서트
· 셀프뷰티로 1분 만에 젊어지는 비결?
· 햄버거에 콜라는 그만, '맥주와 제대로 즐겨라'



입력 2012-09-03 10:49:18 수정 2012-09-03 10:50:20

#키즈맘 , #교육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