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가을, 슬프지만 아름다운 멜로 연극의 진수를 느끼다!

입력 2012-09-26 16:46:05 수정 2012-09-26 16:47: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깊어가는 가을을 맞아 대중들의 감성을 자극할 멜로 연극이 막을 올린다. 오는 10월 12일부터 21일까지 모두 10회에 걸쳐 고양아람누리 새라새극장에서 공연되는 연극 <돌아서서 떠나라>가 바로 그것.

<돌아서서 떠나라>는 사형수와 여의사라는 전혀 어울리지 않을 것 같은 두 사람의 애절한 사랑을 다룬 작품으로, 십여년 전 대중들의 심금을 울렸던 흥행 영화 ‘약속’의 원작으로 잘 알려져 있다.

이번 공연은 작가인 이만희의 탁월한 언어감각과 연출가 강영걸의 섬세한 연출이 결합되어 이루어지는 ‘연극과 문학의 극적인 만남’이라는 점에서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그동안 두 사람이 협업으로 많은 공연을 올렸지만, 이번 <돌아서서 떠나라>는 강영걸이 처음으로 연출하는 작품으로 남다른 애착을 가지고 있다.

작가 이만희는 탄탄한 구성이 돋보이는 이 작품으로 1997년 동아연극상 희곡상을 수상했으며, 사람의 진솔함과 본질을 그리는 극작가 겸 시나리오 작가로 이름이 높다.

40여년 연극 인생의 연출가 강영걸은 “나의 연극적 신조는 언제나 휴머니즘이며, 연극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언어와 문학성”이라고 강조하며 늘 진지한 자세로 작업에 임하는 우리 시대의 거장 가운데 한명. 특히 작가의 의도를 정확히 파악하여 행간의 미세한 상징도 정확히 표현하고, 정확한 분석과 깊이 있는 해석으로 작품의 문학성을 가장 잘 이해하는 연출가다.

한편 고양문화재단은 한국연극의 한 획을 긋는 연출가들의 다양한 색깔을 느낄 수 있는 연극을 새라새극장 고유의 <한국연출4색>이란 타이틀로 올 한해에 걸쳐 선보이고 있다.

<돌아서서 떠나라>는 그 시리즈의 마지막 작품으로, 애틋하고 섬세한 문학연극에 대한 관객과 평단의 갈증을 채워줄 수작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영어와 친해지며 직업 체험까지, 일석이조네
· 운현궁서 궁중식이요법서 食料贊要 시연
· 필리핀 국기 맞추고 수도 마닐라로 떠나자!
· 부적합 식품 조회 및 신고, 앱으로 해결하세요
· 몸을 보하는 가을철 미각 여행, 한식 4선






입력 2012-09-26 16:46:05 수정 2012-09-26 16:47:12

#키즈맘 , #요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