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간절기, 키즈 스타일 3가지만 기억하자!

입력 2012-10-19 09:23:23 수정 2012-10-19 09:24:2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아침저녁 일교차가 심한 요즘, 아이를 둔 엄마들의 고민은 이만 저만이 아닐 것이다.

아침부터 두터운 외투를 입히자니 한낮의 포근한 기온에는 애물단지가 될 수 있고 그렇다고 얇은 점퍼차림으로 외출하자니 면역력이 약한 아이들은 감기에 걸리기 십상이다.

키즈 캐쥬얼 브랜드 ‘알로봇(R.ROBOT)’과 함께 간절기 히트예감 스타일 3가지를 살펴보자.

▲ 포근포근 니트 스타일

두터운 외투대용으로 어떤 것이 좋을까 고민한다면 따뜻하고 포근한 니트 스타일을 잘 활용하는 것이 좋다.

유치원이나 학교에서 실내 활동이 많은 아이들은 티셔츠나 셔츠위에 따뜻한 니트를 레이어드하고 여기에 넥워머나 머플러로 포인트를 준다. 여자 아이라면 귀여운 모자가 달린 판초스타일의 니트로 귀엽고 사랑스러운 걸리쉬룩을 연출할 수 있다.

▲ 활동적인 패딩베스트 스타일

우리아이들의 간절기에 빼놓을 수 없는 아이템이 바로 후드티셔츠. 후드 티셔츠는 활동적일 뿐 아니라 목과 어깨부분이 후드로 감싸 스타일 뿐 아니라 보온효과도 줄 수 있어 일석이조의 아이템이다.

활동량이 많은 아이들은 컬러감 있는 후드 티셔츠에 두툼한 패딩 베스트로 레이어드를 하면 팔이 자유로워 마음 놓고 뛰어놀 수 있다. 여기에 포인트로 아이들이 좋아하는 귀여운 캐릭터가 그려진 후드티셔츠를 입히면 개성만점 베스트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

▲ 야외활동에는 야상점퍼 스타일

야외 현장학습이나 주말 나들이에는 사이즈가 넉넉한 야상점퍼 스타일이 제격이다.

성인 남자들의 전유물이던 야상점퍼가 최근에는 여성들뿐만이 아니라 키즈 패션에도 그대로 적용되어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최고의 가족 커플룩 아이템으로 급부상 하고 있다.

컬러풀한 티셔츠와 캐쥬얼한 데님에도 빈티지한 컬러의 야상점퍼만 있다면 간절기 최고의 멋쟁이로 거듭날 수 있을 것이다.

키즈캐쥬얼 ‘알로봇’은 2012년 F/W 아역배우 문메이슨과 모델계약을 체결하고 다양한 스타일의 키즈 아이템들을 제안한다. ‘알로봇’의 아이덴티티가 돋보이는 깜찍한 로봇 캐릭터 스타일부터 일상 스쿨룩과 주말 아웃도어룩 까지 우리 아이들의 라이프스타일을 고려한 트렌디한 스타일을 다양하게 만나볼 수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자아를 찾아서' 산티아고 순례길 도보 여행
· 점심, 햄버거로 때우지 마세요 “배달 스시도시락”
· 가을철 눈이 자주 충혈되거나 간지럽다면
· 내맘대로 교재 제작 '맞춤 학습전문몰'
· 직장인 미루기 습관 1위는? ‘헬스장 등록하고 안가’

입력 2012-10-19 09:23:23 수정 2012-10-19 09:24:21

#키즈맘 , #임신출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