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운동화, 알고 신어야 효과 UP!

입력 2012-10-22 09:35:04 수정 2012-10-22 09:36: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늦가을로 접어들며 온도가 현격히 떨어지는 요즘, 추워지는 날씨에 자꾸만 몸을 웅크리게 된다. 하지만 활동성이 떨어지는 가을, 겨울에는 체력과 면역력 또한 줄어들기 때문에 오히려 운동량을 늘리는 것이 좋다.

추운 겨울이 오기 전 체력을 비축하기 위해 운동을 시작하려고 마음 먹었다면 우선 자신에게 맞는 운동 종목을 골라보자. 상쾌한 찬 공기를 마시며 심신을 리프레시하는 마음으로 운동을 하는 것을 원한다면 실외 운동, 차근차근 몸에 무리를 주지 않는 안정적인 운동을 원한다면 실내 운동이 좋다.

운동 전 가장 중요한 것은 몸을 충분히 풀어주고 완벽한 준비를 갖추는 것이다. 특히 날씨가 추워지면 근육이 긴장되기 쉬어 발목, 무릎 등 여러 부위에 부상을 입힐 수 있어 준비를 철저히 하는 것이 좋다. 준비과정에서 많은 사람들이 종목별 운동화의 차이점을 구별하지 못한 채 운동화를 구입하고 있다. 하지만 자신이 선택한 운동에 최적화된 운동화를 구입한다면 부상방지는 물론 운동효과도 배가 시킬 수 있다.

더클래식500 호텔 펜타즈의 ‘더 파이브 헌드레드’ 멤버쉽 피트니스 클럽 오은택 트레이너는 “운동의 목적이나 장소에 따라 적합한 신발은 각각 다르다. 발의 움직임과 착화감 등을 고려해 운동화를 고르는 것이 좋다. 피트니스 클럽과 같은 곳에서 실내 운동을 할 때는 트레이닝을 위한 전용 신발을 신는 것이 좋다” 고 전했다.

그렇다면 나에게 필요한 운동화는 어떤 것일까?

▲ 가벼움과 민첩성을 강조, 트레이닝에 최적화된 실내 운동 맞춤형 운동화

실내운동을 목표로 피트니스 클럽의 문을 두드린 분들에게 꼭 맞는 트레이닝화가 출시되었다. 아디다스의 ‘아디퓨어 트레이너 360’는 맨발처럼 가볍게 최상의 유연성으로 운동효과를 배가시켜주는 다목적 트레이닝화이다. 이 운동화는 피트니스 클럽과 같이 실내 운동을 위한 트레이닝화로, 초경량 소재를 사용해 가벼우며 탁월한 유연성을 강조한 것이 특징이다. 앞뒤 좌우 등 모든 방향의 움직임이 자유로울 뿐만 아니라 발, 발가락, 발목, 종아리 등 운동시 무리가 갈 수 있는 부위의 근육을 강화시켜 파워, 민첩성, 균형감을 향상시켜 준다.

아디다스 코리아 관계자는 “발은 신체 부위 중 가장 복잡하고 예민한 부분이다. 운동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서는 발의 상태와 움직임이 중요하기 때문에 아디다스는 트레이닝을 할 때 발을 최적화 할 수 있는 신발을 만들기 위한 연구를 계속해 왔다. 가볍고 유연한 아디퓨어 트레이너 360은 피트니스 센터의 필수 아이템으로 자리잡을 것이다”라고 전했다.

▲ 추워질수록 밖으로 나가 뛰고, 걷고!

상쾌한 바깥 공기를 마시며 러닝을 할 예정이라면 충분한 준비운동을 한 뒤 적절한 러닝화를 신고 달리기를 권장한다. 아디다스는 올 여름 많은 사랑을 받은 클라이마쿨제품의 인기를 이어 받아, 가을 겨울 시즌을 위한 러닝화로 클라이마웜 기술을 적용한 제품을 선보였다. 이 제품은 보온 효과가 탁월하고 신발 내부의 땀이나 수분을 외부로 빠르게 배출시켜 추워지는 날씨에도 따뜻하고 안전한 운동을 가능케 하는 것이 특징이다.

러닝화는 뛸 때 발에 가중되는 무게를 분산시켜 발과 발목의 부상을 방지하기 위해 설계된 것이 좋다. 발의 받는 충격을 흡수하고 보호하는데 최적화된 러닝화인만큼 직접 신어보고 발끝에 1cm 정도 여유가 있고, 부드럽게 감싸는 느낌이 들며 뒤꿈치에 충격이 작은 신발을 고르면 된다.

달리는 것이 조금 부담스러운 사람들은 누구나 손쉽게 할 수 있는 걷기운동을 추천한다. 프로스펙스의 ‘W slim 워킹화’는 기존 워킹화에 비해 전체적으로 슬림하고 가벼워진 것이 특징이다. 슬림한 미드솔과 발에 밀착되는 스킨핏을 구현해 발을 편안하게 해준다. 겨울철을 겨냥해 출시 된 ‘W 레트로슬림 워킹화’는 기존 W슬림 워킹화에 보온성을 업그레이드한 제품으로 100% 면 소재를 사용하고 발목부분에 라텍스 패딩을 적용해 추운 날씨에도 편안하게 착용 가능하다는 것이 특징이다.

▲ 낙엽 많아 미끄러지기 쉬운 산행 시엔 부상 방지용 트레킹화가 최고

산을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가을, 겨울 산은 거부할 수 없는 매력으로 다가온다. 특히 산 속의 좋은 공기와 경치 때문에 날씨가 추워져도 많은 사람들이 등산을 즐긴다. 하지만 가을, 겨울 산행 시 가장 중요한 것은 안전이다.

K2는 부상을 방지해주는 필수용품으로 발목 뒤틀림을 막아주는 트레킹화 ‘오메가’를 선보였다. 낙엽이 많아 미끄러지기 쉽고 일교차가 커 이슬이 맺히기 쉬운 날씨이므로 가벼운 걷기용 제품보다는 발을 잘 잡아주고 접지력이 우수한 제품이 필수적이다.

K2의 트레킹화 ‘오메가’는 발목과 뒤꿈치, 발바닥 3면을 동시에 잡아주는 K2만의 ‘3D 뒤틀림 방지 기능’을 적용해 발의 뒤틀림을 방지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한국 산악 지형에 맞춰 접지력을 향상시킨 ‘엑스그립(X-grip)’ 바닥창을 적용해 미끄러짐을 방지, 등반은 물론 하산시에도 편안하고 안전하게 착용할 수 있다.

밀레의 ‘로건 미드’의 경우 뒤틀림 방지 생크를 삽입해 안정적인 도보를 가능하게 한 것이 특징이다. 단단한 화강암 재질의 돌산이 대부분인 한국 산악 지형의 특성상, 산행 시 울퉁불퉁한 돌이나 바위를 내딛으며 도보를 이어가야 하는데 그렇게 되면 피로가 쉽게 누적될 뿐 아니라 부상과 사고의 위험 또한 높다. 이 제품은 어떠한 지면 환경을 만나든 발목 뒤틀림이 없게끔 지지력을 향상시켰다.

또한 걸을 때 지면에서 전해오는 충격을 1차적으로 흡수하고 완화하는 역할을 하는 중창은 가벼우면서도 쿠션감과 탄력이 뛰어나게 디자인 되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대기업 합격자 평균 스펙은?
· 이렇게 하면 자동차 빨리 망가진다
· 기저귀 피부염 5년간 증가…“친환경 인증 따져봐야”
· 제철 만난 라면업계, '빨간 국물' 전쟁 불붙었다
·
직장인 미루기 습관 1위는? ‘헬스장 등록하고 안가’

입력 2012-10-22 09:35:04 수정 2012-10-22 09:36:00

#키즈맘 , #교육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