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박시연vs한재희, 드라마나 일상이나 우월한 스타일 비법은?

입력 2012-10-26 13:51:03 수정 2012-10-26 13:52: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KBS2 TV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남자’가 흥미진진한 스토리로 시청자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악녀계의 아이콘으로 떠오른 한재희(박시연)는 팜므파탈의 매력을 풍기는 메이크업과 스타일링으로 보는 재미까지 더한다.

이에 세련되고 도도한 한재희의 스타일과 패셔니스타 박시연의 패션을 분석해 봤다.

▲ 팜므파탈 악녀의 섹시한 레드룩!

‘착한남자’ 속 한재희는 비비드하고 강렬한 컬러 아이템을 활용해 여자의 카리스마를 표현해낸다. 그녀는 재킷을 활용해 깔끔하고 세련된 스타일을 연출하고 페미닌한 스타일의 이너로 여성미까지 연출한다. 한재희처럼 프로페셔널한 분위기를 살리고 싶다면 핸드백으로 스타일링을 마무리해보자.

블랙 컬러에 깔끔하게 떨어지는 라인이 돋보이는 ‘베라왕 백’의 메디슨은 스타일링에 고급스러움을 더해준다. 클래식한 디자인은 스타일링에 기품을 더하고 형태의 변형이 자유로워 다양한 분위기를 연출 할 수 있다. 스트랩을 연결했을 때 좀 더 캐주얼한 느낌을 살려줄 수 있어 실용성 또한 겸비한 아이템이다.

▲ 캐주얼하면서 엣지 있는 일상패션!

한재희가 아닌 박시연의 일상 스타일은 드라마 속 캐릭터보다 좀 더 캐주얼하다. 그녀는 톤온톤 스타일링을 연출, 일상 패션에 통일감을 더하고 트렌디한 아이템으로 스타일을 완성한다. 얼마 전 그녀는 블루 컬러의 상의와 패턴이 가미된 하의로 패셔니스타의 면모를 발휘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그녀는 감각적인 디자인이 돋보이는 핸드백을 활용해 스타일을 완성했다. 그녀는 모카브라운 컬러의 소호백을 숄더 스타일로 매치하며 여성스러우면서 발랄한 패션을 연출했다. 박시연의 일상 패션에 활용된 핸드백은 캐주얼한 느낌과 페미닌한 분위기를 동시에 살려주며 데님 스타일링에도 무난하게 매치 가능하다.

베라왕 백 관계자는 “박시연은 컬러를 활용한 다양한 스타일링을 연출하면서 핸드백을 활용해 고급스러움을 더하고 있다”며 “깔끔한 디자인에 고급스러운 소재감이 더해진 핸드백은 세련되고 트렌드한 분위기를 살려주는 아이템이다”라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같은 제품 다른 가격” 스마트 엄마들은 어디서 살까?
· 올 가을 ‘브랜드 스파’에서 보양하세요
· 자녀 영어 학습, 스마트 기기도 연령별 활용해야
· 제철 음식 먹고 ‘가을미녀’ 되자
· 스타벅스 점장들, 초면에 “반말은 좀…”
입력 2012-10-26 13:51:03 수정 2012-10-26 13:52:00

#키즈맘 , #교육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