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우리 아이 올바른 식사습관 들이기

입력 2012-12-18 14:41:31 수정 2012-12-18 14:42: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경기도 수원에 사는 김혜림(28) 씨는 식사 때마다 세 살배기 아들과 한바탕 ‘전쟁’을 치른다.

밥 한 숟가락을 입에 넣고는 온 집안을 뛰어다니기 일쑤.

유아용 만화가 없었다면 과연 어떻게 밥을 먹였을지 상상이 안 될 정도다. 그렇다고 매 끼니마다 TV를 틀어주자니, 멍한 눈으로 입만 벌려 받아먹는 모습이 고민스럽다.

아이들에게 무엇을 먹이느냐 만큼 중요한 것이 어떻게 먹이느냐이지만, 정작 대부분 가정에서는 이를 소홀히 해왔다. 하지만 국내외에 발표된 각종 논문에 따르면, 아이와 함께 식사하는 것만으로도 사회성과 유대감이 크게 높아진다. 뿐만 아니라, 유아기부터 바른 자세를 유지하는 습관을 지닌 어린이는 그렇지 않은 경우에 비해 집중력이 높아져 학습효과가 크다.

바른 자세를 유지함으로써 성장기에 다듬어지는 척추와 골반, 엉덩이 등의 신체균형 발달에도 도움이 된다.

실제, ‘자녀 교육의 대가’로 평가받는 전혜성 박사는 자녀 6남매를 하버드와 예일대 등 미국 명문대에 진학시킨 비결로 매일 아침 식사를 함께 했다고 말해 최근 화제가 됐다.

식사시간을 통해 아이가 무슨 생각을 하는지에 귀 기울이고 대화하는 일상적 의사소통이 자녀 교육에 중요하다는 것이다.

이 때문에 아이들의 식습관 개선은 물론 식사 시간을 이용한 자녀교육에 도움이 될만한 아이템에 관심이 높아졌다.

특히 아이들을 식사 자리에 앉혀 놓을 하이체어는 스스로 몸을 지탱하기 어려운 유아들에게 가장 중요한 필수 안전 용품이다.

독일 호크사(社)의 ‘아이쿠 파로’ 유아식탁의자는 부드러운 질감이 우수한 유럽산 너도밤나무와 천연도료를 사용, 아무거나 물고 빠는 유아들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또한, 부드러운 곡선처리와 아치(Arch)형 프레임 설계를 통해 찰과상이나 전복의 위험을 최소화해 엄격한 유럽의 안전 테스트를 통과했다.

친환경 용기 글라스락으로 유명한 삼광유리㈜(대표 황도환)도 환경호르몬 걱정 없는 친환경 유리소재 유아용품 브랜드 ‘얌얌’을 출시해 아이들 눈길 잡기에 나섰다.

친환경 유아용품 브랜드 ‘얌얌(YumYum)’은 ‘맛있겠다!’ ‘아이 맛있어!’의 의미를 담은 의성어로 ‘얌얌’ 맛있게 먹는 행동과 소리를 뜻하며 건강하게 자라는 아이의 모습을 형상화 했다.

얌얌의 이유식기는 아이들이 좋아하는 친근한 동물 캐릭터 패키지에 실리콘 스푼이 함께 구성돼 있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2-12-18 14:41:31 수정 2012-12-18 14:42:09

#키즈맘 , #임신출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