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보딩 후 건조해진 내 피부 '돌려놔!'

입력 2013-01-09 16:16:58 수정 2013-01-09 16:17:0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황금 같은 주말, 하얀 설원 위 보딩을 즐겼다면 피부는 이미 정상이 아니다. 겨울 야외에서 만난 갑작스런 찬바람과 극도로 건조한 실내 공기로 인한 건조증과 홍조증, 민감증, 알러지 등이 우리의 피부를 괴롭힌다.

찬바람과 건조함이 반복되면서 겨울철 피부의 수분은 10%이하로 떨어지고 피부의 밸런스가 깨지기 쉽다. 수분, 유분, 각질관리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으면 겨울 내내 주름과 건조함, 그리고 하얗게 일어난 각질들로 고민을 할 수밖에 없다

건조한 겨울, 피부 걱정 없이 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 피부관리 요령에 대해 김미경 안타로탄 화장품 실장에게 들어봤다.

김 실장은 "겨울에는 순환기능저하로 인해 세포활성화가 둔화되면서 표피의 각질제거가 원활하지 않아 다소 거칠고 푸석해 보이며 수분보유능력도 떨어진다"며 "영양과 재생이 필요한 시기로 각질제거와 보습이 가장 중요하다"고 말했다.

먼저 올바른 세안과 꼼꼼한 각질제거, 충분한 수분공급, 그리고 피부 보호제를 바르는 생활습관을 갖는 것이 중요하다. 물론 실내의 습도, 온도조절, 식습관, 적당한 운동 등도 병행하는 것이 좋다.

세안시에는 자극이 강하고 세정력이 뛰어난 비누보다는 약산성의 가벼운 비누를 사용하는 것이 좋으며, 너무 자극을 주어 때를 밀 듯 하는 세안보다는 충분한 거품세안 후에 미온수로 세정하는 것이 좋다.

또 주 1~2회정도 팩이나 달걀흰거품, 우유 등을 이용하여 자극이 없는 방식으로 각질을 정리해주는 것도 필요하다. 피부의 각질이 불균형하면 어떠한 영양성분, 수분도 흡수가 되지 않으므로 아름다운 피부를 위해 지켜야 할 부분이다.

피부에 수분을 공급하기 위해서는 알로에, 히아루론익, 콜라겐 등 보습기능이 뛰어난 제품을 사용해야 한다. 특히 주 1회 정도는 꿀팩, 달걀노른자팩, 율무, 비타민E가 함유된 팩 등 다양한 보습팩으로 충분한 수분을 공급하는 것이 중요하다.

촉촉한 피부를 유지한 뒤에는 외부에 노출되어 소중한 수분을 빼앗기지 않도록 하는 것도 중요하다.

이를 위해서는 피부를 외부로부터 보호하는 절차가 필요하다. 겨울의 눈에 반사된 자외선은 여름 자외선 못지않은 자극으로 기미, 주근깨의 원인이 된다.

겨울철에도 여름처럼 spf20 정도의 썬블럭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며, 스키 등 레포츠 활동 시는 차단지수 30 이상을 사용하는 것이 안전하다. 혹 스스로의 관리가 어렵거나 체계적, 전문적인 관리를 원한다면 전문 피부관리샵을 이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 중의 하나이다.

한편, 이스라엘 사해화장품인 안나로탄의 국내 공식유통을 맡고 있는 B&A코스메틱은 프랑스 명품인 꼴랑, 쟝데스트레등의 국내 지사를 맡고 있는 에스테틱 전문기업이다.

키즈맘 김예랑 기자 yesrang@hankyung.com
입력 2013-01-09 16:16:58 수정 2013-01-09 16:17:06

#건강 , #키즈맘 , #교육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