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식약처, ‘어린이타이레놀현탁액’ 판매금지 조치

입력 2013-04-23 10:54:45 수정 2013-04-23 10:54:4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정승)는 해열진통제인 (주)한국얀센의 ‘어린이타이레놀현탁액 100ml‘와 ’어린이 타이레놀 현탁액 500ml'을 판매금지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조치는 어린이타이레놀현탁액의 주성분인 아세트아미노펜의 함량이 일부 제품에서 초과 함유될 가능성이 있다는 정보에 따른 사전 예방 차원에서 우선적으로 이루어 졌다.

판매금지 대상은 해당 제품의 품질에 문제가 있을 것으로 우려되는 2011년 5월 이후 생산된 모든 제품이다.

(주)한국얀센의 ‘어린이타이레놀현탁액’은 23일부터 병·의원에서의 처방금지, 약국 및 편의점에서의 판매가 금지된다.

식약처는 현재 (주)한국얀센의 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 등 전반에 관한 사항을 철저히 조사 중에 있으며, 위반사항이 확인되는 경우에는 이에 상응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해당 제품과의 관련성이 의심되는 부작용 발생의 이상 징후가 있으면, 즉시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전화: 1644-6223, 팩스: 02-2172-6701)에 신고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참고로 해당 제품의 대체 가능 의약품은 총 34개 제품이 있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3-04-23 10:54:45 수정 2013-04-23 10:54:45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