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전집 풀 세트, '꼭 사야하나' 고민인 엄마들을 위한 조언

입력 2014-02-10 13:46:10 수정 2014-02-10 13:46: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한우리독서논술


"우리 아이가 이제 만 7개월이 다 돼 가는데요. 전집 꼭 사야 할까요? 요즘 많이들 사니까 안사면 안 될 것 같고…. 가격 들어보니 50만원이 넘더라고요. 너무 비싸서 '헉' 소리 났어요. 왠지 저만 안사는 것 같아서 아이한테 미안해지더라고요. 앞으로 아이한테 들어갈 돈도 많은데 전집이 너무 고가여서 부담도 되고 고민이에요."

어린 자녀를 둔 엄마들의 대화 중 빠지지 않는 주제는 바로 '전집'이다. 육아 카페 게시판에는 "전집 뭐 가지고 계세요?", "전집 좋은 것 추천 좀 해주세요"라는 질문이 쇄도한다.

여기저기서 전집을 사니까 괜히 조급해지고 따라 사는 건 아닐까. 비싼 돈 주고 전집을 샀는데 아이가 보지 않으면 또 중고시장에 파는 형태가 반복된다. 결국 엄마들은 '전집 꼭 사야하나'라는 문제에 대해 의문을 제기한다.

출판사 맥스교육&상수리나무 이성주 편집장은 엄마들에게 "전집과 단행본을 대립각으로 보지 말라"고 조언했다. 이 편집장은 "'단행본이 좋다, 전집이 좋다'가 아니라 '엄마가 책을 많이 보느냐 안 보느냐'의 차이인 것 같다"며 "책을 많이 보는 분들은 전집보다 단행본이 좋을 수 있다. 자기가 알고 있는 것이 많기 때문에 아이가 자라는 것을 보고 맞는 책을 고를 수 있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다시 그의 말이다.

"예를 들어 일반 사람들은 명작 동화 주인공을 열댓 개 나열한다면 저 같은 경우 30개 정도 말할 거 아니에요. 제가 엄마라면 책을 많이 알고 있으니까 꼬마 아이들이 좋아하는 파트를 고를 수 있죠. 반대로 전혀 책을 모르는 엄마라면 뭘 읽어줘야 될지 모르죠. 그럴 때 전집이 필요한 거예요."

즉, 전집은 책을 많이 읽는 엄마보다 책을 처음 시작하는 쪽이 맞다. 단행본과 비교해서 사는 것이 아니라 엄마와 아이의 기준에 맞춰서 사야 하는 것. 전집은 '책을 선별하는 능력이 조금 떨어질 때 혹은 바빠서 구체적으로 책을 고를 수없는 엄마들을 위한 맞춤형 도서 세트'라고 보면 된다.

한경DB



그렇다면 사야하는 전집과 빌려서 봐야 할 전집은 어떻게 구별할까.

이성주 편집장은 "0~5세 영유아 아이들은 면역성이 없는 편이다. 아이들은 내 책이 집에 있으면 자기면역성이 생긴다. 5세 이상 아이들은 대여를 권장하지만 이보다 어린 아이들은 사서 보는 것을 권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개인적으로 명작이나 전래동화 같은 경우 한두 가지씩 가지고 있으면 좋다"며 "대신 수학, 과학, 철학 동화 및 생활 접목 동화는 대여해서 봐도 무방하다"고 덧붙였다.

명작이나 전래동화는 아이들의 입장에서는 입문서다. 고전이기 때문에 아이들의 감성을 풍부하게 하고 상상력을 키울 수 있다. 따라서 명작이나 전래동화는 집에 가지고 있으면서 아이들에게 여러 번 읽어주는 것이 좋다.

'어린왕자' '선녀와 나무꾼' 등 부모님들이 어렸을 때 읽었던 명작, 전래동화와 요즘 아이들이 읽는 명작, 전래 동화를 비교해보면 내용이 거의 같다. 반면 유아 때 보는 과학, 수학 책 등은 전반적인 것이 아니라 일부분이다. 이는 자라면서 계속 확장해줘야 한다. 중·고등학교 때 배운 내용이 비슷한 것 같지만 조금씩 차이나는 이유다.

비싼 전집 가격 때문에 '할인'에 혹하는 엄마들이 많다. 전집을 정가박스에 구입하려면 99만원인데 50% 할인에 사은품까지 받으면 "저렴하게 샀다"며 뿌듯해하는 경향이 있다. 이러한 방법으로 구매하는 것은 좋지 않다. 저렴하게 사도 결국 아이들이 읽지 않으면 중고시장에 내다 파는건 똑같다.

이 편집장에 따르면 옆집 아이와 우리 아이 모두 같은 전집을 읽으면 똑같은 사고방식을 가질 수 있다. 책을 많이 보여주는 건 물론 좋다. 하지만 엄마들은 본인이 전집을 샀으니까 아이에게 꼭 읽혀야 된다는 강박관념이 있다. 항상 유념해야 할 점은 '전집은 교과서가 아니'라는 것.

그는 마지막으로 조언했다. "엄마가 좋아하는 책과 아이들이 좋아하는 책은 분명 다릅니다. 우리 아기가 관심 있는 책을 보여주세요. 인터넷에 나오는 책들이 좋은 점도 있지만 한계점도 있는 것 같아요. 베스트셀러라고 해서 꼭 재미있고 좋은 책은 아니잖아요."

키즈맘 최지윤 인턴 기자 kizmom@hankyung.com
입력 2014-02-10 13:46:10 수정 2014-02-10 13:46:10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