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초보 임신부를 위한 시시콜콜 궁금증 Q&A

입력 2014-03-27 09:22:00 수정 2014-03-27 10:54:5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유모차 = 리안 스핀 LX



첫 아이를 임신하면 하나부터 열가지 모든 것이 궁금하다. 궁금증이 생길 때마다 선배맘에게 물어보지만 '카더라'식의 돌아오는 답변은 저마다 달라 헷갈리게 마련이다. 초보 임신부들이 가장 시시콜콜한 궁금증 몇가지에 대한 명쾌한 답변을 알아보았다.

Q 출산준비물은 언제 살까?
A
온라인과 육아전문 서적 등을 통해 기본적인 출산준비물 리스트를 확인할 수 있다. 하지만 아이를 어떻게 키우느냐에 따라 필요한 육아용품 종류와 수량은 달라진다. 모유수유를 하면 젖병이 많이 필요 없지만, 분유수유를 하면 여러 개가 필요하다. 또한 자연분만을 하기 위해 회음부 방석을 사두었으나 정작 제왕절개를 하는 경우도 있다. 따라서 출산준비물은 출산 2~3개월 전에 꼭 필요한 것만 소량 준비하는 것이 좋다. 주변에서 빌릴 수 있는 것, 꼭 사야 하는 필수품, 아이를 낳은 뒤 준비해도 되는 용품으로 나누어 구입 예정 시기, 구입 예정 장소, 최소 수량, 최대 수량 등으로 나눠 리스트를 작성하여 준비한다.



Q 신생아용 카시트와 디럭스형 유모차를 꼭 사야하나?
A
아이의 안전을 생각한다면 반드시 신생아 때부터 카시트를 사용해야 한다. 첫돌까지는 바구니형으로 된 신생아용을 사용하고 그 이후부터는 유아용, 주니어용 카시트로 바꾸는 것이 원칙인데, 요즘에는 신생아부터 5세까지 사용이 가능한 카시트도 있으므로 신중하게 고른다. 단, 신생아기에 외출이 잦다면 신생아용 카시트를 장만하는 것이 유용하다. 유모차의 경우 외출이 잦지 않다면 돌 이전에 태울 일이 생각보다 많지 않다. 때문에 많은 엄마들이 디럭스형을 구입 후 아이가 자라면서 절충형, 휴대형 유모차를 모두 장만하는 것이 보통이다. 이처럼 사용 기한도 짧은 유모차를 종류별로 구입하기 싫다면 출산 전 미리 구입하기보다 필요할 때 장만하고, 특히 사용 기간이 짧은 디럭스 유모차는 지인에게 잠시 빌려 태우는 것이 방법이다.

Q 값비싼 임신부용 속옷은 꼭 입어야할까?
A
임신부용 속옷은 배가 부르고 가슴이 부풀어오는 등 몸 상태가 변할수록 편안함을 느끼게 해준다. 임부용 팬티의 경우 배가 불러오고 나서야 구입하기 시작하는데, 임신 초기부터 질 분비물이 늘어나고, 배가 점점 불러오기 시작하면 일반 팬티는 조여 불편하다. 따라서 임부용 팬티는 임신 초기부터 출산 후 3개월간 약 1년 정도 입을 계획으로 임신 초기에 3~4장 준비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또한 임신 중기부터는 가슴이 붓고 커지면서 유두가 민감해지면 일반 브라보다 임부용 브라가 확실히 편하다. 요즘은 수유 후까지 입을 수 있는 임부용 브라도 있으니 임신 중에는 최소 2개 이상 준비한 후 모유수유 계획 여부에 따라 추가로 구입하도록 한다.

Q 임신 중 매운 음식을 먹어도 괜찮을까?
A
입덧을 하는 임신부의 베스트 인기 메뉴는 단연 비빔냉면이다. 매콤새콤한 맛이 입덧으로 까다로워진 입맛에 딱 맞게 때문. 하지만 매운 음식을 많이 먹으면 아이가 아토피에 걸린다는 속설 때문에 이 또한 편하게 먹을 수 없다는 엄마들이 많다. 실제로는 매운 음식과 태아의 아토피 유발 관계는 명확하기 밝혀진 바가 없다. 오히려 임신 중에 먹고 싶은 음식을 참느라 스트레스를 받는 것보다 마음 편하게 음식을 즐기는 것이 더 중요하다. 중요한 것은 음식을 너무 맵게 먹을 경우 속쓰림과 소화불량이 있을 수 있으므로, 평소 즐겼던 맛 그대로 먹는 것이 바람직하다 하겠다.

Q 임신 중 파마해도 안전할까?
A
파마약이나 염색약의 화학물질이 체내에 흡수되어 태아에게 영향을 미친다고 보지는 않는다. 때문에 임신 중에 파마나 염색이 별 문제되지는 않는다. 다만 냄새에 민감한 임신 초기에는 파마약으로 비위가 상할 수 있으니 주의하고, 만삭인 경우 장시간 앉아서 파마나 염색을 하면 몸에 무리가 될 수 있으므로 가급적 피하는 것이 좋다. 파마를 하길 원한다면 컨디션이 가장 좋은 임신 중기에 하도록 한다.

이서연 객원 기자
입력 2014-03-27 09:22:00 수정 2014-03-27 10:54:59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