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19세기 조선시대의 민가와 북방식 전통가옥 체험해볼까

입력 2014-04-28 10:20:59 수정 2014-04-28 10:20:5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19세기 조선시대의 민가와 북방식 전통가옥과 함께 볼거리, 놀거리, 먹거리 등 다양한 우리 문화를 접할 수 있는 체험전이 오픈된다.

2008년도부터 각 지역의 문화재를 활용하여 문화 진흥과 지역활성화를 모색한 ‘생생문화재 사업’의 일환으로 2014년 강원도 고성군에 위치한 ‘왕곡마을’이 ‘시범사업 육성형’으로 선정됐다.

왕곡마을은 KBS의 간판 예능프로그램인 ‘1박2일’에서도 소개된 바 있으며 고택은 우리 문화를 그대로 보존하고 있는 중요민속문화재 235호다.

강원도 고성군 죽왕면 오봉리에 위치한 ‘왕곡마을’은 19세기 조선시대의 민가와 북방식 전통가옥 원형이 고스란히 보존되어 과거의 시간이 멈춘 듯 이색적인 마을경관으로 잘 알려져 있다.



‘왕곡마을’은 마을 주변을 5개의 산이 둘러싸고 있는 분지형태에 마을 앞에는 송지호라는 호수가 있는 전형적인 명당마을이자 양근 함씨, 강릉 최씨, 용궁 김씨의 집성촌이기도 했다. 수려한 자연경관과 과거의 시간을 그대로 담은 건축물, 농업 위주의 생활 등이 아직까지 잘 보존되어있어 역사적, 학술적으로도 큰 의미를 가진 곳이다.

총 8채의 전통 가옥에서 숙박체험을 할 수 있으며 또한 전통생활을 체험하도록 새끼꼬기, 짚신 만들기, 디딜방아 체험 등 다양한 옛 생활을 체험할 수 있다. 전통놀이체험으로는 제기, 팽이 만들기, 고누 놀이, 칠교 놀이 등이 진행될 예정이며 절기별 체험놀이가 매월 다르게 준비돼 있다.

5월에는 매주 토요일 저녁 숙박객들 대상으로 판소리, 가야금 병창, 피리 등 국악 연주자들이 함께 하는 1인 음악회가 열릴 예정으로 고즈넉한 한옥과 함께 들려지는 우리 소리의 멋스러움이 봄의 정취를 더할 예정이다.

<고성 왕곡마을로 떠나는 생생(生生)시간여행>은 옛 건축양식을 통해 북부지방의 긴 추위를 이겨낸 선조들의 생활지혜를 배우고 더불어 우리 문화를 고루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오는 5월부터 11월까지 예약자들에 한해 진행될 예정이다.


< 행사 개요 >

행 사 명 | 고성 왕곡마을로 떠나는 생생시간여행
행사장소 | 강원도 고성군 죽왕면 오봉리 왕곡마을(중요민속자료 235호)
행사기간 | 2014년 5월 ~ 11월 매주 토요일
문 의 | 02-798-7242
홈페이지 | www.wanggok.kr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4-04-28 10:20:59 수정 2014-04-28 10:20:59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