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의사가 알려 주는 연령별 유방 건강법

입력 2014-07-15 18:08:29 수정 2014-07-16 09:30: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한경DB


최근 연령대에 관계없이 국내에서 유방암 발병이 증가하고 있다. 배우 윤손하, 코미디언 이성미, 탤런트 홍여진 등의 스타들도 유방암으로 인해 치료를 받았으며 지금은 완치 상태다.우리나라는 OECD Health data 2014(2012년 자료 기준)에 따르면 국내 유방암 환자 증가율이 OECD 국가 중 1위인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 환자 증가율은 90.7%로, 2위인 일본(30.6%)보다 무려 세 배 가량 높았다.

선진국형 질병으로 알려진 유방암은 빠른 초경이나 늦은 폐경, 폐경 후 비만, 고지방 고단백식 등에 의해 발병한다고 알려져 있다. 심한 경우 다른 장기로 전이되거나 유방을 절제해야 할 수 있지만 조기에 발견할 경우 생존율이 90% 이상으로 높다. 따라서 유방 건강을 위한 여성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이 중요하다.

◆ 10-20대, 건강에 대한 자각이 필요한 시기
- 덩어리 만져지는 섬유선종 주의

10대 후반에서 20대 초반까지는 섬유선종 발병률이 높다. 섬유선종은 가장 흔한 유방 양성종양으로 어느 연령층에서나 발병 가능하지만 주로 10대 후반부터 20대 여성들에게 많이 나타난다. 유방에 구슬 같은 혹이 만져진다면 섬유선종을 의심해 봐야 하는데, 덩어리의 경계가 분명하고 움직임이 잦으며 통증이 없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둥글거나 몇 개의 작은 덩어리들이 뭉쳐진 듯한 느낌이며 고무지우개와 비슷할 정도의 단단함이 느껴진다. 암과는 무관한 것으로 알려지지만 발견 당시 크기가 크거나 이후 크기나 모양의 변화가 생긴다면 조직검사 후에 제거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 30-40대, 건강한 노후를 위한 준비 시기
- 섬유낭종성 병변 및 유방암 검진 필수

30-40대 여성에게 흔히 나타나는 양성종양은 섬유낭종성 병변이 대표적이다. 섬유낭종성 병변은 질병보다는 유방의 퇴화 과정에서 나타나는 변화로 알려져 있다. 30대 환자가 가장 많고 40대, 20대 순으로 많이 발생한다. 건강에 큰 영향을 주는 것은 아니지만 지속적으로 관찰하는 것이 중요하며, 주기적인 유방통을 일으키기도 한다.

또한 30대는 건강한 노후를 위한 준비가 필요한 시기다. 30대가 되면 유방조직이 치밀해져 초음파 등의 기계 검사로 발견하기 힘든 경우가 많으므로 자가진단을 하는 것이 좋다. 자가진단은 매월 생리가 끝난 직후 3-4일 이내에 양팔을 들어 올린 후 양쪽 유방이 똑같이 따라 올라가는지 확인해 보고, 양팔을 겨드랑이에 고정시킨 채 상체를 앞으로 숙여 유방의 출렁거림에 문제가 없는지 체크한다. 30대 후반이라면 2년 간격으로, 40대라면 1년 간격으로 의사 진찰 및 정기검진을 받는 것이 좋다.

◆ 40-50대, 정기검진을 통한 조기발견이 중요한 시기
- 10명 중 7명이 유방암 환자

국내에서 유방암은 40대-50대에서 가장 많이 발병한다. 유방암은 통증을 유발하지 않아 초기 발견이 어려우며, 가장 흔한 증상은 멍울이 느껴지는 것이다. 멍울 외에는 유두에서 나오는 비정상적인 분비물 혹은 겨드랑이에서 만져지는 혹과 같은 증상이 있다. 유방암의 발병 원인은 현재까지 명확하게 규명되지 않았으나 호르몬이 발암 과정에 큰 역할을 한다고 알려진다. 또한 가족력이나 경구피임약의 장기 복용이 발병률을 높인다.

이대목동병원 임우성 교수 / 이대목동병원 홈페이지

이대목동병원 유방암ㆍ갑상선암센터 임우성 교수는 “유방암 초기에는 별다른 증상이 없는 경우가 대부분” 이며 “만약 멍울 등의 증상이 느껴지는 암이라면 이미 상당히 진행됐을 확률이 높다”고 전했다.

또한 그는 “유방암은 초기 발견이 중요하기 때문에 정기적인 검진이 필수다” 라며 “다른 암과 달리 자가진단이 중요하다. 폐경 이전이면 매월 생리 직후/자가진단을 통해 이상 징후를 파악하고, 조금이라도 불편함이 느껴진다면 바로 병원을 찾아 검진을 받아야 한다” 고 강조했다.

<도움말 : 이대부속병원>
키즈맘 노유진 인턴 기자 kizmom@hankyung.com
입력 2014-07-15 18:08:29 수정 2014-07-16 09:30:11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