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휴가지에 어울리는 장소별 ‘바캉스 슈즈’ 스타일링 TIP

입력 2014-07-31 16:22:04 수정 2014-07-31 16:22:0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마른 장마 이후 폭염이 계속되는 가운데, 여름휴가 극성수기 시즌이 다가오고 있다. 무더위를 피할 생각에 들뜬 마음으로 휴가 준비가 한창일 요즘, 특별한 여름 휴가를 만들어 줄 바캉스 패션으로 고민하는 이들이 많을 것. 그 중 특히 패션의 완성으로 불리는 ‘신발’은 빼놓을 수 없는 코디 아이템. 해변, 계곡, 워터파크, 리조트 등 다양한 여름 휴가지만큼 장소별로 어울리는 신발 종류도 따로 있으니, 이에 맞는 슈즈 스타일링 팁을 참고해 올 여름 바캉스룩을 완성해보자.




▶ 걷기 힘든 해변가 모래사장, ‘스트랩 플랫 샌들’로 활동성 살리자

대표적인 여름 휴양지로 제일 먼저 떠올리는 해변가. 해변가 패션 하면, 젊은 남녀가 많이 모이는 장소인 만큼 아찔한 킬힐이나 핫팬츠 등의 섹시한 스타일을 떠올리기 쉽다. 하지만 실상 푹푹 빠지는 모래사장 때문에 걷기 힘든 해변에서, 굽 있는 슈즈는 기피해야 할 제 1호 스타일. 바닷가에서 물놀이와 해양 레저 스포츠를 제대로 즐기고 싶다면, 아찔한 킬힐 대신 활동성은 살리고 섹시함까지 더해주는 ‘스트랩 플랫 샌들’을 추천한다.

ABC마트 여성화 PB브랜드 ‘누오보’의 베세프 1.5(BESEF 1.5)는 T자 스트랩 샌들로, 착화 시 발에 안정감을 주어 더운 여름 장시간 착용에도 편안한 착화감을 자랑하는 제품이다. 또한 얇은 스트랩이 발목까지만 감싸주는 형태로 다리는 길어 보이고 각선미까지 살려주는 것은 물론, 섹시한 느낌까지 연출하기 때문에 해변의 비키니 패션과 완벽하게 매치된다.



▶ 계곡 물놀이, 안전성은 물론 발의 쾌적함까지 고려한 ‘아쿠아 슈즈’가 제격

아웃도어의 인기가 날로 높아지면서, 여름 휴가 시즌에 산이나 계곡으로 캠핑을 가고자 하는 사람들도 늘어나고 있는 추세. 하지만 산과 계곡은 지형 자체가 험해 돌부리 걸림이나 젖은 신발로 인한 미끄럼 등 부상의 위험도 배제할 수 없다. 따라서 아웃도어로 여름휴가를 준비하고 있다면, 슈즈를 고를 때도 ‘아쿠아 슈즈’와 같은 기능성 슈즈를 선택하면 좋다.

‘아디다스’의 아쿠아슈즈 클라이마쿨 보트 레이스는 여름철 다양한 야외 활동에 적합한 샌들이다. 접지력을 강화해 계곡에서의 미끄럼 사고를 방지했으며, 네오프렌 재질의 유연한 힐컵이 울퉁불퉁한 계곡 지형에서도 안정적인 지지력을 제공한다. 또한 360도 모든 각도에서 배수가 가능해 수분이 머무르는 것을 최소화하고, 계곡이나 해변에서 발이 젖었을 때도 빠른 속도로 쾌적한 발 상태를 유지해준다. 그리고 무엇보다 러닝화같은 깔끔한 디자인으로 일상생활에서도 무리 없이 착용이 가능한 점이 가장 큰 매력이다.



▶ 비키니 천국 워터파크, ‘플랫폼 샌들’로 각선미 라인 살려볼까

휴가기간이 넉넉하지 않은 사람들이 주로 찾는 또 하나의 대표 바캉스 장소, 워터파크. 워터파크의 경우 젊은 이용객이 많은 만큼, 단순히 놀기 좋은 편한 복장을 넘어서 스타일에도 신경을 쓰지 않을 수 없다. 이 때, 각선미를 돋보이게 하기 위해 너무 높은 굽의 슈즈를 신는다면, 하루 종일 불편함을 감수해야 함은 물론 미끄러운 바닥 때문에 자칫 위험할 수도 있다. 이럴 땐 적당한 굽 높이의 ‘플랫폼 샌들’로 편안한 발과 길어 보이는 다리 라인, 두 마리 토끼를 동시에 잡아보자.

숨어있는 굽이 특징인 핏플랍 ‘스위세’ 샌들은 뒤꿈치를 부드럽게 감싸는 백스트랩 덕분에 쉽게 벗겨질 염려가 없어 워터파크 물놀이에 제격이다. 여기에 미끄럼 방지 처리된 아웃솔(밑창)까지 갖춰 안정성을 더했다. 또한 떨어지는 혜성의 꼬리를 모티브로 흩뿌려진 크리스탈 스톤 장식이 세련미와 고급스러운 느낌까지 연출해줘 한층 멋스럽게 신을 수 있다.



▶ 도심 속 바캉스 공간 리조트-호텔, ‘힐 슬리퍼’로 세련되고 편안하게~

최근 피곤한 장거리 이동을 기피하고, 철저한 휴식을 즐기고자 하는 직장인들을 중심으로, 가까운 리조트, 호텔 등에서 여유롭게 여름휴가를 즐기는 시티바캉스가 하나의 트렌드로 자리잡고 있다. 도심 속 휴가의 경우, 다른 야외 휴가지와 달리 특별한 제약이 없어 굽 높이가 있는 멋스러운 스타일로 연출을 해도 좋다. 도시적이고 세련된 스타일과 함께 편안함까지 놓칠 수 없다면 ‘힐 슬리퍼’를 제안한다.

‘크록스’의 사이프러스 4 힐(Cyprus IV Heel W)은 다리가 가장 매끈해 보인다는 9.3cm의 굽 높이를 갖췄지만, 자체 개발한 크로스라이트 소재로 크록스 특유의 편안한 착화감을 자랑한다. 소재 때문에 다소 캐쥬얼하게만 보일 수 있는 단점은 스트랩 디자인을 통해 보완, 대표 리조트룩인 맥시 드레스는 물론 캐주얼룩 등 어떤 바캉스 의상에도 조화롭게 매치되어 패셔너블한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4-07-31 16:22:04 수정 2014-07-31 16:22:04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