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성형수술의 좋은 예…'무너진 반쪽 얼굴녀' 김희은, 미소 찾던 날

입력 2014-08-01 17:41:14 수정 2014-08-01 17:41: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최근 성형수술이 보편화되면서 과한 욕심으로 본연의 아름다움까지 잃어 안타까움을 주는 사례가 늘어났다.

이런 가운데 '성형수술의 좋은 예'가 등장해 눈길을 끌고 있다.

‘렛미인4’에서는 무너진 반쪽 얼굴녀 김희은 씨가 성형수술 후 인형처럼 예뻐진 외모를 선보였다.

지난달 31일 밤 방송된 ‘렛미인4’에서는 화염상 모반 때문에 안면비대칭과 돌출입 증상을 얻게 된 김희은 씨가 출연했다. 김희은 씨는 태어날 때부터 오른쪽 얼굴에 화염상 모반이 있었는데, 이 모반의 혈관이 이상 증식하면서 입술이 비대해지고 얼굴뼈가 과성장해 얼굴이 삐뚤어지고 입이 돌출되기 시작한 것이다.

9대 렛미인 김희은 씨는 삐뚤어진 얼굴 때문에 사회 생활에도 어려움을 겪었다. 가만히 있거나 웃을 때 비웃는 듯한 인상을 줄 때가 많았기 때문이다. 이력서에 붙일 사진을 찍는 것조차 쉬운 일이 아니다 보니 구직 활동에 어려움이 있었고, 어쩌다 면접을 보더라도 구직에 성공하지 못하는 일이 다반사였다.

결국 삐뚤어진 얼굴을 감추기 위해 사람들과 다소 멀어진 채 생활해야 했던 사연에 안타까움을 느낀 렛미인 닥터스가 무너진 반쪽 얼굴 김희은 씨를 렛미인으로 선정, 안면비대칭과 돌출입을 교정하기 위한 성형수술과 치료를 시작했다.

렛미인 닥터스는 “렛미인 김희은 씨는 모반 때문에 안면비대칭이 생기고 잇몸뼈가 돌출되어 돌출입 증상이 있었는데, 안면비대칭과 돌출입은 모두 상대방에게 비웃는 듯한 느낌을 주고 표정이 뚱해 보이는 등 인상을 나쁘게 하는 요인이 되기 때문에 양악수술과 돌출입수술을 병행해 안면비대칭과 돌출입, 무턱을 개선하고 입체적인 얼굴 라인으로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9대 렛미인 김희은 씨의 변신이 공개되던 날, 스튜디오에서 김희은 씨의 모습을 지켜본 많은 사람들이 그녀의 변신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특히 렛미인4 MC 황신혜는 “여배우처럼 청순하고 예쁘다”며 크게 감탄했고, 미르는 “너무 예쁜 미소를 되찾은 것 같다”며 김희은 씨의 미모에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렛미인으로 선정되어 절대 미모 변신에 성공한 김희은 씨는 “그 동안은 세상이 너무나 원망스러웠는데 이렇게 좋아진 모습이 매우 기쁘고 앞으로 더욱 행복하게 살아가도록 노력하겠다”며 렛미인 닥터스를 향한 감사 인사를 전했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4-08-01 17:41:14 수정 2014-08-01 17:41:14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