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허리 펼 때 조심하세요! 디스크와 다른 척추관협착증이란?

입력 2014-11-03 15:16:00 수정 2014-11-03 15:16: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허리통증 / 한경DB


날씨가 추워지자 척추관 협착증으로 고통받는 여성들이 늘어나고 있다.

척추관 협착증이란 나이가 들면서 척추뼈가 퇴행하고 이로 인해 척추관을 지나는 신경이 좁아지거나 막혀 통증이 생기는 질병이다. 허리를 펼 때 통증이 심하고 허리를 굽히면 오히려 통증이 줄어드는 증상을 보인다.

이 질환은 전 연령층에서 발생하는 허리 디스크와는 다른 퇴행성 질환으로 50~60대에서 주로 발병한다. 허리에서 통증이 자주 발생하며 엉덩이나 항문 쪽으로 찌르거나 쥐어짜는 듯한 아픔과 함께 다리의 감각 장애와 근력 저하가 함께 온다.

척추관 협착증은 허리를 펼 때 통증이 오고 반대로 허리를 굽히면 통증이 나아지는 증상을 보인다. 심해지면 종아리, 발목, 무릎, 허벅지 등의 감각이 무뎌지고 괄약근 장애까지 생길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건강보험공단 진료 통계를 보면 척추관협착증 환자는 2008년 64만명에서 2012년 114만명으로 연평균 15.6%씩 늘어났으며 70대 32.7%, 60대 29.2%, 50대 19.8% 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50대 이상 여성이 전체의 60%를 차지했는데 이는 여성이 골다공증 등의 뼈 질환을 상대적으로 많이 겪기 때문에 나타난 특징이다.

척추관 협착증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평상시 바른 자세를 유지해야 하며 무거운 물건을 드는 등 척추에 무리가 가는 행동을 삼가는 것이 좋다. 주부들은 김장을 할 때도 장시간 쪼그려 앉는 동작을 삼가야 한다.

따라서 척추 부위의 통증이 생기면 찜질이나 핫팩 등으로 발병 부위를 따뜻하게 유지해 주거나 충분한 휴식을 취하는 것이 좋다.

키즈맘 노유진 기자 kizmom@hankyung.com
입력 2014-11-03 15:16:00 수정 2014-11-03 15:16:00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