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이영돈 PD, '그놈 목소리' 이형호 군 유괴사건 집중 취재

입력 2015-01-29 10:36:00 수정 2015-01-29 10:36: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이영돈 PD가 ‘그놈 목소리’ 사건으로 알려진 이형호군 유괴사건을 재조명한다.

오는 2월 1일 첫 방송되는 ‘이영돈 PD가 간다’는 영구미제 사건, 사회의 부조리 등 흥미로운 이슈들을 다룰 예정이다.



이미 공소시효가 끝난 사건이지만, 이영돈 PD는 “SNS가 우리 사회의 변화를 가속화시키고 있는 이 시점에서 우리는 범인을 찾을 수 있을지도 모른다는 확신이 들었다”고 말하며 방송과 인터넷, 그리고 SNS에 범인의 목소리를 올렸다. 그리고 목소리의 주인공을 찾을 수 있는 결정적인 제보를 하거나 당사자가 연락을 해서 만날 경우 3,000만원을 주기로 했다.

‘이영돈 PD가 간다’는 ‘대한민국 탐사보도의 1인자’ 이영돈 PD가 JTBC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탐사보도 프로그램이다. 기획 및 연출부터 진행, 그리고 현장 취재까지 모두 이영돈 PD가 ‘직접’ 한다는 점에서 기존의 탐사 보도 프로그램들과 차별화 된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5-01-29 10:36:00 수정 2015-01-29 10:36:00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