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제 6회 서울베이비페어 성료…스타들의 육아용품 구매 필수코스 자리매김

입력 2015-10-26 16:23:00 수정 2015-10-26 16:23: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src=


임신 육아용품 브랜드가 한 자리에 모이는 서울베이비페어가 성황리에 끝났다.

제 6회째를 맞이한 서울베이비페어는 1004이벤트, 미혼모 돕기 럭키백, 임산부 모델 콘테스트 등 다양한 이벤트와 브랜드별 박람회 특가 행사 그리고 연예인 부부들의 참여 속에 많은 관람객 몰이에 성공했다.


src=



서울베이비페어의 홍보대사 윤형빈-정경미 부부는 아들 준이를 데리고 서울베이비페어 나들이를 왔다.

src=



src=



src=


src=



src=


src=



이밖에도 배우 이윤미, 조향기를 비롯 아나운서 이정민 등 육아맘들과 출산 예정인 배우 박광현 부부, 개그맨 김인석-안젤라박 부부, 권재관-김경아 부부 등 많은 스타들이 출산용품 구매를 위해 박람회 현장을 누볐다.

한편, 다음 서울베이비페어 내년 5월 다시 세텍 전시장에서 열린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5-10-26 16:23:00 수정 2015-10-26 16:23:00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