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윤상현 메이비 부부 득녀 "당분간 육아에 전념"

입력 2015-12-07 11:48:01 수정 2015-12-07 11:48: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윤상현(한경 DB)



배우 윤상현과 가수겸 작사가 메이비(김은지) 부부가 건강한 첫아이를 출산, 부모가 됐다.

지난 2월 웨딩마치를 울린 윤상현-메이비 부부의 소속사 엠지비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난 4일 오후 4시 40분경 성남에 위치한 곽생로여성병원에서 3.16kg의 건강한 딸을 출산했다고 전했다.

현재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하고 안정과 회복을 취하고 있으며 추후 인근 산후조리원으로 옮겨 당분간 휴식을 취할 것이라고 밝혔다.

윤상현은 “여러분들의 애정과 격려로 첫아이가 무사하게 태어났습니다. 아직 부모가 되었다는 실감이 잘 나진 않지만 기쁘고 감사한 마음뿐입니다. 앞으로 더욱 책임감을 가지고 좋은부모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라고 팬들의 대한 고마움을 표시하며 기쁜 마음을 감추지 않았다.

한편 메이비는 출산후 산후조리를 하며 당분간 육아에 전념할 예정이며 윤상현은 차기작을 검토중이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5-12-07 11:48:01 수정 2015-12-07 11:48:01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